산업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기업 위생 시설물 관리 3단계 전략

발행일시 : 2020-06-01 16:10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삶을 변화시키면서, 상시적인 세척과 소독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특히 전염성이 높은 질병인 만큼 갖은 세척, 소독, 손 위생 등을 통해 예방에 나서는 등 직원 안전을 위해 더 강력하게 대처해야 하는 상황이다.

산업 설비 유지 보수 제품 글로벌 기업 NCH코리아(NCH Korea, 지사장 오준규)는 전염병 확산 상황에서도 기업들이 위생적이고 안전하게 지낼 수 있도록 전문적인 ‘설비 소독 관리 프로그램’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NCH는 기업이 직원과 각종 설비를 안전하게 보고하기 위한 위생적인 시설물 관리 3단계 유의 사항도 발표했다.

1단계는 전문 세척제로 닦기

세척과 소독이 필요한 설비의 표면을 전문 세척제를 통해 닦아낸다.. 모든 만질 수 있는 표면에는 바이러스와 박테리아가 존재한다. 특히 오일, 그리스 등의 오염으로 바이러스의 군집소가 된 설비 표면은 세척이 필수이며 미국 환경보호국(EPA)은 먼지와 각종 유기물이 살균제의 살균력을 떨어뜨릴 수 있기 때문에 소독 전에 먼저 깨끗하게 닦아 두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2단계는 주기적으로 세척 및 소독

주기적으로 설비 표면을 세척 및 소독해 바이러스의 확산을 막는다. 최근의 연구에 따르면, 코로나19 바이러스는 플라스틱과 금속과 같은 단단한 표면에서 72시간까지, 종이 판지와 같은 다공성 표면에서는 24시간까지 생존한다. 주기적으로 소독과 세척을 하는 것이 필수적이다.

3단계는 손 씻기와 소독

손을 깨끗하게 씻고 소독한다. 전염병에 걸리는 가장 일반적인 경로 중에 하나가 바로 감염된 표면을 만진 후 얼굴을 만지기 때문이다.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기업 위생 시설물 관리 3단계 전략

NCH 전문 위생 설비 관리 프로그램은 고객들에게 교육받은 전문 서비스 인력과 세척 및 소독제를 제공해, 작업 현장은 물론 각종 고객 대응 시설물을 안전하고 위생적으로 유지관리해 유해 바이러스로부터 내부 직원을 보호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NCH KOREA 오준규 사장은 "우리는 세계적인 전염병이 발생한 이후로 이제 새로운 시대에 살고 있다. NCH는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이 고객에게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고 예방할 수 있도록 맞춤형 설비 관리 솔루션을 개발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면서 “NCH 전문 설비 관리 프로그램은 사회적 거리적 규범을 준수하고 바이러스의 전파를 최소화 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