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신간] 김문영 미디어피아 대표, 생애 첫 시집 발표

발행일시 : 2019-11-08 10:13

미디어피아 김문영 대표가 생애 첫 시집, ‘비시시첩比詩詩帖, 촛불의 꿈(다시문학, 2019)’을 펴냈다. 다시문학 출판사의 ‘다시, 시인들’ 제3편이다.

이 시집은  정제되지 못한 언어 나열과 상투적 비유, 억누르지 않은 감정의 분출 들이 열거됐지만, '시대와 역사에 대한 깊은 성찰과 고뇌, 양심에서 솟아올라 목청껏 외치는 열렬한 참여이고 나아가 실천'을 역설하고 있다.

[신간] 김문영 미디어피아 대표, 생애 첫 시집 발표

 △서정 시첩 △성찰 시첩 △귀촌 시첩 △촛불 시첩 등 총 4부로 구성됐다. 1부에서는 물에 잠긴 고향을 그리워하는 ‘묻힘의 아픔, 떠남의 슬픔’ 그리고 다시문학 출판사가 탄생하게 된 배경을 담은 ‘다시 문학을 위하여’가 수록됐다. 2부와 3부는 고향 언저리로 귀농한 저자의 소소한 일상을 생명의 언어로 담았다.
 
 윤한로 다시문학 출판사 편집주간은 “애오라지 산문만을 쓰던 글지(작가) 김문영이 갑자기 시를 쏟아내기 시작했다. 시심에 불을 댕긴 건 바로 촛불 민주혁명이었다. 어떤 것들은 투박스럽게, 어떤 것들은 서투르게, 어떤 것들은 굵게, 어떤 것들은 뜨겁게, 가난과 설움과 성찰과 아픔과 부끄러움과 사랑과 애통과 안간힘과 희망 악필처럼 갈겨썼다. 시원하고 후련하다”고 했다.

김문영 대표는 “우리 후손들에게 물려주어 천년만년 찬란하게 꽃피워야 할 아름다운 문화와 전통이 촛불의 꿈과는 정반대로 훼손당하는 현실이 안타깝다. 이 시집 시편들은 안타까운 심정을 표출한 것”이라고 전했다.   온라인뉴스팀 news@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