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금융

기업은행, 태풍미탁 피해주민 긴급 지원

발행일시 : 2019-10-10 11:21

IBK기업은행은 태풍 '미탁' 이재민에게 긴급 구호물품을 지원했다고 10일 밝혔다. 기업은행은 지난 9일 전국재해구조협회를 통해 태풍 피해지역에 5000만원 상당의 이재민용 구호키트를 전달했다.

기업은행은 지난 7월 태풍‧지진 등 재난재해 시 신속하게 이재민을 돕기 위해 전국재해구협회를 통해 1억원 상당의 이재민 구호키트를 사전 제작했었다. 기업은행은 또한 태풍으로 인한 직‧간접적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의 자금난 해소와 원활한 경영활동 지원을 위해 상환기일이 돌아오는 기존 대출의 만기를 원금 상환 없이 연장하고, 분할상환대출의 할부금은 다음 납기일까지 상환을 유예해 주기로 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피해지역과 이재민들이 하루 빨리 일상으로 돌아올 수 있길 바란다”며 “피해 기업들의 경영 정상화를 위한 지원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