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금융

SK하이닉스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조성, 수도권 규제 관문 넘었다

발행일시 : 2019-03-28 09:13
총 120조원이 투입될 세계 최대 규모 반도체 클러스터 부지인 경기도 용인시 원삼면 일대. 사진=전자신문 DB <총 120조원이 투입될 세계 최대 규모 반도체 클러스터 부지인 경기도 용인시 원삼면 일대. 사진=전자신문 DB>

SK하이닉스가 경기도 용인시 원삼면 일대에 조성키로 한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승인이 수도권 산업단지 총량규제라는 큰 산을 넘었다. 이에 앞으로 산업단지 지정 공시와 환경영향 평가 등을 거쳐 정부의 최종 승인이 무리없이 이뤄질 전망이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7일 수도권정비위원회 실무위원회 및 본위원회 심의를 하고 SK하이닉스가 신청한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구축에 관한 안건을 통과시켰다.

SK하이닉스의 용인 클러스터는 부지와 제조라인 구축 등에 총 120조원이 투입되는 초대형 사업으로 신규 직접고용만 1만7000명을 기대하고 있다. 50개 이상의 협력업체가 입주하는 상생형 클러스터 모델이다.

SK하이닉스는 정부의 승인에 환영의 뜻을 밝히며 계획대로 투자를 진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석희 SK하이닉스 사장은 "공장부지 조성이 끝나는 2022년 이후 120조원을 투자해 4개의 생산라인을 건설, 관련 장비⋅소재 업체와 협력해 반도체 코리아의 위상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이어 "상생펀드 조성과 AI(인공지능) 기반의 상생협력센터 설립, 협력사 공동연구개발 등에 1조2200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설명했다.

이번 수도권 정비위원회의 심의 통과 이후 절차는 산업단지 지정계획고시와 승인 신청, 교통과 환경⋅재해 영향평가 등이다.

 김민우 기자 min@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