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서유리 성형부인, 얼마나 달라졌나 보니..

발행일시 : 2019-02-13 13:06
사진=서유리 SNS <사진=서유리 SNS>

방송인 서유리가 성형설을 부인했다.

13일 서유리의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측은 "서유리는 계속해서 방송 출연을 하고있다. 스케줄 때문에 성형을 할 시간이 없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앞서 지난 12일 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근황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그는 이전보다 훨씬 여성스러운 모습을 뽐내고 있다.

이에 일부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성형설이 퍼지기도 했다. 하지만 소속사 측에 따르면 성형은 아닌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서유리는 지난 2016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그레이브스병(갑상선 기능 항진증)을 투병 중이라고 고백한 바 있다.

이후 지난해 3월 '나는 몸신이다'에 출연해 "다행히 1년 만에 (병이)완치돼 다시 방송에 나올 수 있게 됐다. 지금 너무 행복하다'고 밝혔다.

특히 서유리는 최근 방송 출연 후 자신의 이름이 실검에 오르자 "눈다래끼가 나서 한쪽 눈이 이상했다"고 해명했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