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모바일

KT 로밍ON, 호주, 뉴질랜드, 영국, 프랑스, 독일로 확대

발행일시 : 2018-12-05 11:00

KT가 해외에서도 음성통화 요금을 국내와 적용하는 ‘로밍ON’ 서비스를 호주, 뉴질랜드, 영국, 프랑스, 독일까지 확대 적용한다고 4일 밝혔다. 이에 따라 ‘로밍ON’이 적용되는 국가는 기존 16개국에서 21개국으로 대폭 확대됐다.

지난 5월 출시돼 별도 신청 없이 KT 전 가입자에게 자동 적용된 로밍ON은 해외 로밍 통화요금을 1분당 과금에서 1초당 과금으로 개편해 이용자의 부담을 줄였다. 해외 음성통화료도 최대 97% 낮췄다. 기존 해외 로밍 음성통화 요금은 국가에 따라 1분 통화 시, 2천원~4천원을 부담했지만, 로밍ON 적용 후에는 1분에 119원, 10분에 1천 188원만 부과되고 있다.

해당 서비스는 최근 들어 젊은 층의 반응이 좋다. 해외 여행 트렌드가 기존 패키지 여행에서 자유여행으로 변화함에 따라 음성통화 역시 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 해외 음성통화 사용빈도가 낮았던 20대 이용자의 음성통화량은 로밍 ON 출시 후 최대 4배 이상 증가했다.

KT 5G사업본부 박현진 상무는 “이번 오세아니아 주요 국가를 비롯하여 영국, 프랑스, 독일로 로밍ON을 확대하여, 아시아를 비롯한 다른 국가에서도 고객이 부담 없이 해외 음성 통화를 사용 할 수 있게 되었다”며, “서비스 적용 국가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KT의 모든 고객이 전세계 어디서나 요금 걱정 없이 통화를 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KT 로밍ON, 호주, 뉴질랜드, 영국, 프랑스, 독일로 확대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