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모바일

추석 당일, ‘T맵x누구’ 이용자 46%가 음성 UI 활용···AI 대중화 열어

발행일시 : 2018-10-01 11:15

추석 당일(24일) 386만명이 ‘T맵x누구’를 이용, 역대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이용자 2명 중 1명은 AI기반의 ‘음성’ UI를 이용한 것으로 조사돼, ‘T맵x누구’ 출시 1년 만에 음성 기반 AI가 본격적인 대중화 단계에 들어섰다는 평가다.

SK텔레콤은 추석 연휴 기간 중 T맵 사용자가 하루 386만 명에 달해 최고 기록을 경신하며, 9월 한 달간 실 사용자가 1160만명에 달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는 지금까지 일일 최고치였던 지난해 추석 당일(364만명) 기록을 뛰어넘는 것으로, 스마트폰 내비게이션 시장이 AI와 접목돼 새로운 성장의 계기를 마련한 것으로 분석된다.

추석 연휴 기간 중 이용자들의 길안내 요청 건수는 총 6670만건(※재탐색 포함 전체 요청건수는 3억 5921만 건)이었으며, 하루 최고치는 추석 당일 1526만 건이었다. 특히 9월 한달 T맵 실사용자 1160만명 중 약 560여 만명(48%)이 음성 AI 기능을 이용한 것으로 나타나 AI가 일상화의 단계로 접어들었다는 평가다.

SK텔레콤 이해열 Car Life 사업 Unit장은 “지난해 9월 ‘T맵x누구’를 출시한 지 1년만에 사용자의 절반이 음성 AI 사용 경험을 갖게 될 정도로 AI는 이미 우리의 삶속에 가깝게 다가왔다”고 평가하고, “향후 고객 이용 행태를 반영한 다양한 비서형 서비스를 추가해 안전하고 즐거운 운전환경을 지속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추석 당일, ‘T맵x누구’ 이용자 46%가 음성 UI 활용···AI 대중화 열어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