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저

경정 경주, 11월 4일 부분 재개장

발행일시 : 2020-11-02 11:28

경정 경주가 오는 4일 수요 경주부터 부분 개막하게 됐다. 지난 1월 24일 4회차 이후 약 10개월 만이다.

물론 코로나19 이전의 정상 운영이 아닌 축소 운영을 하게 되는데 미사리 본장 및 장외지점의 일부 자리만을 개방하게 되며 사전 등록을 통해 입장해야 한다.
 
 하루 16개 경주에서 8개 경주로 축소되었고 시간도 오후 1시 30분을 시작으로 5시까지 개최된다. 경기 방식은 8개 경주 모두 온라인 경정으로 치러지게 되며 승식도 단승식, 쌍승식, 삼복승식만 구매 가능하다. 오랜 기간 동안 경정을 기다려왔던 팬들에게는 다소 아쉬울 수도 있겠지만 방역이 최우선인 만큼 모든 입장객 모두 마스크 착용과 발열 체크 등이 필수다.
 
 휴장 기간이 길었기 때문에 선수들의 경기력이 관건이겠다. 특히 그 어느 때보다 상금에 목말라 있는 선수들의 승부욕이 대폭발 할 것으로 보이는데 다행히 8개 경주 모두 온라인 경주로 펼쳐지는 만큼 사전 출발(F) 같은 사고는 일어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선수들도 스타트 부담감 없이 가볍게 실전 감각을 끌어올리는데 주력할 수 있겠다.
 

경정 경주, 11월 4일 부분 재개장

 다만 온라인 경주는 선수의 기량보다는 모터의 성능 쪽에 좀 더 무게감이 실리는만큼 모터 파악에 중점을 두어야겠다. 이번 개장부터 2020년 신형 모터보트가 실전에 투입되는데 실전 장비에 대한 정보가 거의 없다고 할 수 있는 만큼 그 어느 때보다 세심한 체크가 필요하다.
 
 일단 지정 훈련에서 나오는 확정 검사 기록 등을 우선적으로 살펴봐야겠고 신형 장비인 만큼 선수들이 여러 가지 방법으로 세팅을 할 수 있기 때문에 실전 당일 오전 훈련이나 소개항주 기록, 예시 스타트 등을 꼼꼼하게 따져 모터의 성능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온라인 경주에서는 몸무게의 중요성도 한층 높아진다고 할 수 있겠다. 온라인 경주에서 대체로 여자 선수들이 강세를 보이는 이유가 남자 선수들에 비해 상대적으로 가벼운 몸무게 영향이 큰 만큼 온라인 경주에서는 반드시 체크해야 할 부분이다. 특히, 오랜 휴장기로 인해 선수들이 몸 상태를 어떻게 만들어왔는지 모르는 만큼 예전 몸무게와 비교를 해보는 것도 좋을 듯싶다.
 
 온라인 경주는 대체로 인코스가 유리한 편이고 저체중 선수가 유리하기 때문에 저배당 양상을 보이는 편이지만 모터만 확실히 받쳐준다면 플라잉 스타트 방식에서는 상당히 불리하다 할 수 있는 아웃코스에서도 수월하게 입상을 할 수 있는 의외성이 있어 누가 먼저 스타트를 주도해 나갈지를 확실하게 파악하는 것이 좋다.

특히, 하위권 선수라 하더라도 모터 성능에 따라 얼마든지 강자들을 제압해 나갈 수 있는 것 또한 온라인 경주의 특징인 만큼 선수의 인지도나 코스의 유리함 등을 따지기보다는 철저하게 모터 성능에 중점을 두면서 공격적인 베팅 전략을 세워 나가는 것도 충분히 고려해볼 수 있다.  온라인뉴스팀 onnews2@nextdaily.co.kr
 

© 2021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