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LG U+, ‘기가와이파이6’ 출시 "속도 및 연결 안정성 대폭 향상했다"

발행일시 : 2020-10-20 11:10

최대 속도 1.2Gbps 지원...기존 공유기보다 40% 개선
1G 인터넷 요금제 가입 고객 무상 제공

LG유플러스는 속도와 총 연결 안정성을 대폭 개선한 가정용 와이파이 공유기 ‘기가와이파이6’를 출시한다. 사진 =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속도와 총 연결 안정성을 대폭 개선한 가정용 와이파이 공유기 ‘기가와이파이6’를 출시한다. 사진 =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20일 속도와 연결 안정성을 대폭 개선한 가정용 와이파이 공유기 ‘기가와이파이6’를 오는 30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기가와이파이6’는 2019년 미국 전기전자학회(IEEE, Institute of Electrical and Electronics Engineers)가 정한 최신 무선 네트워크 표준 규격인 802.11ax(Wi-Fi6)를 적용한 와이파이 공유기다.
 
특히 국내 통신사 최초로 퀄컴 사의 WiFi6 2x2 전용 쿼드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하여 많은 기기가 동시에 접속된 환경에서도 고객에게 최적의 무선 인터넷 환경을 제공한다.
 
‘기가와이파이6’의 가장 큰 특징은 속도와 연결 안정성을 대폭 향상해 연결 기기가 많은 상황에서도 보다 빠른 와이파이를 쓸 수 있도록 해준다는 점이다. 최대 속도는 1.2Gbps으로, 기존 공유기(866Mbps)보다 40% 개선됐다.

이는 다중 사용자 다중 입출력(MU-MIMO, Multi-User Multiple Input and Multiple Output) 기술과 직교 주파수 분할 다중 접속(OFDMA, Orthogonal Frequency Division Multiple Access) 방식을 적용, 동시접속 효율 개선으로 연결 안정성을 높인 결과다.
 
WPA2의 약점인 무차별적으로 암호를 대입하는 공격을 방어할 수 있는 기술인 WPA3(Wi-Fi Protected Access 3)를 적용해 보안성도 크게 높였다.
 
단말 임대료는 기존 가정용 기가와이파이와 동일한 월 3300원(3년 약정 기준, 부가세 포함)이며 1G 인터넷 요금제(스마트인터넷, 와이파이 기본 요금제) 가입 고객에게는 무상으로 제공한다.
 
향후 500M 인터넷 요금제 고객 대상에게도 확대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 홈페이지에서 상품에 대한 상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류창수 LG유플러스 홈상품그룹장은 “최근 코로나19 영향으로 비대면 경제가 가속화되며 댁내 와이파이 환경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며 “이번 기가와이파이6 출시를 통해 온라인 학습, 재택근무의 확산 및 고화질 OTT 시청 등 변화하는 고객의 생활패턴에 맞춰 최적의 무선 인터넷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이호 기자 dlghcap@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