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친환경 경영 강화" 롯데제과, 마가렛트에 녹색인증 포장 적용

발행일시 : 2020-09-16 17:00
롯데제과 '마게렛트' 녹색인증 패키지 이미지 <롯데제과 '마게렛트' 녹색인증 패키지 이미지>

롯데제과가 자사 제품인 마가렛트에 녹색인증 포장을 적용한다고 16일 밝혔다.

롯데제과는 지난해부터 중앙연구소 포장연구팀, 롯데알미늄과 협업해 친환경 포장 확대를 위한 기술을 연구했다.

이 기술은 친환경 에탄올 및 그와 관련한 식품 포장재 제조 기술로, 환경 독성 물질을 대체하고 유해성을 저감시킨다는 점을 인정받아 올해 7월 녹색기술 인증을 획득했다. 녹색인증은 농림축산식품부와 녹색인증사무국이 인증한다.

이번 인증을 받은 기술은 마가렛트에 적용한 것을 시작으로 빼빼로, 몽쉘 등 롯데제과 대표 제품으로 확대 적용해나갈 계획이다.
 
이외에 롯데제과는 최근 쥬시후레쉬, 왓따, 후라보노 등의 판껌 10종에도 껌 종이의 인쇄 잉크 도수를 절반 정도로 줄이는 잉크 사용 저감화 작업을 완료했다. 화려함을 버리더라도 환경을 위해 디자인을 단순화 하자는 취지에서다.

롯데제과는 껌 외에도 작년부터 빼빼로, 카스타드, 초코파이, 몽쉘 등 160여개(SKU 기준)의 제품에 유해 용제 대체 및 저감화 작업을 지속 진행해왔다. 이로 인해 연간 약 405톤의 잉크 및 용제 사용을 줄이는 효과를 얻게 되며, 친환경 잉크 사용으로 대체되는 용제의 양도 연간 340톤이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 외에도 포장재를 쉽게 뜯고 접어 재활용을 돕는 '스마트 리사이클'도 약 130개 제품에 도입됐다.

롯데제과는 향후에도 지속적인 친환경 포장 활동을 통해 환경 경영을 실천해 나갈 계획이다.

서희원 기자 shw@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