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금융

우리은행, 아시안뱅커서 '베스트 오픈뱅킹/API 이니셔티브' 수상

발행일시 : 2020-07-01 10:39
아시안뱅커가 올해 소매금융서비스 어워드를 발표했다. 우리은행이 베스트오픈뱅킹/API 이니셔티브 부문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아시안뱅커가 올해 소매금융서비스 어워드를 발표했다. 우리은행이 베스트오픈뱅킹/API 이니셔티브 부문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우리은행이 해외 금융전문지인 아시안뱅커로부터 오픈뱅킹관련 선도적 역할을 인정받았다.

우리은행은 아시안뱅커가 주관한 '2020 소매금융 서비스 국제 어워드'에서 '베스트 오픈뱅킹/API 이니셔티브' 부문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아시안뱅커는 우리은행이 ▲핀테크 개발자 친화적환경 조성을 통한 금융혁신 가속화 ▲핀테크 플랫폼과의 연동을 통한 금융 상품 및 서비스 제공 ▲해외 핀테크 기업과의 파트너십 구축 등을 통해 국내외 오픈뱅킹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는 부분을 높이 평가했다.

특히, 우리은행은 작년 6월 개발자용 오픈API 플랫폼을 구축하고 대출과 환전신청, 이체 등의 API를 제공하고 있고, 세계적인 개발플랫폼 깃허브(GitHub)를 통해서 개발지원 자료를 제공하고 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금융위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된 뱅크샐러드 등의 대출상품비교추천 서비스에 시중은행 최초로 참여했으며, 캄보디아 핀테크 업체 윙(Wing)과 모바일 실시간 해외송금서비스 등을 공동개발하고 현지 당국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등 핀테크 제휴도 활발하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오픈API 활용해 핀테크 혁신금융서비스와 우리금융그룹의 마이데이터사업 지원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시안뱅커는 1996년 설립된 글로벌 금융전문지로 싱가포르에 본사를 두고 애널리스트 및 국제 심사위원단의 엄격한 심사과정을 거쳐 매년 금융·디지털 분야에서 최우수 은행을 선정하고 있다.

서희원 기자 shw@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