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KT&G, 잎담배 생산 농가에 '건강검진·자녀장학금' 4억 전달

발행일시 : 2020-05-21 11:15
지난 20일 대전 소재 연초생산안정화재단에서 김삼수 엽연초생산협동조합 중앙회장(왼쪽부터), 신송호 KT&G 원료본부장, 백병갑 연초생산안정화재단 이사장이 기념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20일 대전 소재 연초생산안정화재단에서 김삼수 엽연초생산협동조합 중앙회장(왼쪽부터), 신송호 KT&G 원료본부장, 백병갑 연초생산안정화재단 이사장이 기념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KT&G가 국내 잎담배 농가와의 지속적인 상생을 위해 4억원의 복지증진 비용을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최근 코로나19 위기로 농가들은 노동력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특히 기계화가 어려운 잎담배 경작 특성상 농민들의 노동 강도가 높은편임에도 불구하고, 다른 작물 경작인에 비해 평균 연령이 높아 건강관리에도 주기적인 관심이 필요하다.

때문에 KT&G는 잎담배농가를 대상으로 지원금을 전달했다. 지원금은 저소득, 고연령의 잎담배 경작인 1000명의 건강검진 비용과 80명의 농가 자녀 장학금으로 활용된다.

KT&G는 국내 잎담배 농가의 복지증진에 힘쓰고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자 지원 사업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2013년부터 올해까지 경작인 건강검진과 자녀 장학금 등으로 24억 5400만원을 지원한 것이 대표적이며, 올해까지 6900여 명이 수혜 대상이 된다. 이 외에도 노동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들을 돕기 위해 매년 봉사단을 파견해 잎담배 이식 봉사 및 수확 봉사를 펼치고 있다.
 
신송호 KT&G 원료본부장은 "KT&G는 농민들의 동반자로서 농가의 고충을 해소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지속해왔다"며 "이번 지원이 코로나19 등으로 가뜩이나 어려운 농민들에게 활력이 되고 경제 여건 향상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농민과의 상생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서희원 기자 shw@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