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저

경정 심상철⋅손제민...초반 레이스 주도 선수들

발행일시 : 2020-03-23 14:18

올시즌 총 142경주가 펼쳐진 가운데, 심상철(7기·39세·A1)과 손제민(6기·39세·A2)이 시즌 초반 레이스를 주도하고 있다.

특히 심상철은  총 10회 출전에서 100% 승률을 기록하며 경기를 지배하고 있다. 모터 정비력도 좋고 실전 경주에서 보여주는 안정된 스타트(시즌 평균 0.19초)와 1턴에서의 파워풀한 전개력이 일품이다.
 
그 뒤를 이어 6기를 대표하는 손제민은 총 10회 출전 중 1착 4회 2착 5회로 승률 40% 연대율 90%로 시즌 좋은 출발을 보이고 있다. 안정적인 스타트(시즌 평균 0.18초) 속에 1턴 전개를 펼치며 순위권 공략에 나서는 모습으로 중상위권 선수로 인정을 받고 있다.

2020 시즌 초반 승률 100%로 경기를 지배하고 있는 심상철(왼쪽)과 좋은 성적을 보이고 있는 손제민 <2020 시즌 초반 승률 100%로 경기를 지배하고 있는 심상철(왼쪽)과 좋은 성적을 보이고 있는 손제민>

 
다음은 총 7회 출전 중 1착 4회 2착 1회로 승률 57.1% 연대율 71.4%를 기록하며 2016 시즌부터 꾸준히 두 자리 승수를 기록하고 있는 서휘(11기·35세·A2)다.
2016 시즌 평균 스타트 0.25초 이후 스타트에서 안정감을 보이며 2016∼2019시즌 총 56승으로 전체 개인 승수(통산 81승)의 69.1% 기록할 정도로 눈부신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여기에 조현귀(1기·53세·B1) 는 초반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총 9회 출전으로 1착 4회 3착 1회로 승률, 연대율 모두 44.4% 기록하며 시즌 초반 배당을 터트리는 블루칩 선수로 평가를 받고 있다.

시즌 3승을 기록 중인 선수는 총 9명이다.
 
14기 박원규(28세·A1)는 신인 때인 2017 시즌 16승을 기록하며 무서운 신예로 각광을 받으며 매년 꾸준히 두 자리 승수를 기록하고 있고 2018 시즌 44승으로 다승왕 타이틀을 거머쥔 11기 김응선(36세·A1)도 평균 스타트 0.15초를 기록하며 안정적인 경기력을 선보이고 있다.

또한 개인 통산 422승으로 매년 꾸준히 두 자리 승수를 기록하고 있는 길현태(1기·45세·A2) 선수와 김창규(1기·50세·A2) 선수도 관록을 앞세워 시즌 상위권에 이름을 올려놓았다.
 
시즌 초반이지만 정용진(1기·49세·B2)도 플라잉 제재 이후 스타트 불안감을 어느 정도 해소한 듯 평균 스타트 0.24초를 기록하며 초반 좋은 집중력을 선보이고 있다. 황이태(7기·41세·B1, 평균 스타트 0.11초) 조규태(14기·35세·B2, 평균 스타트 0.16초)도 적극적인 스타트 승부를 통한 과감한 1턴 공략이 성공하며 무서운 초반 기세를 보이고 있다.
 
시즌 2승을 기록 중인 선수는 총 19명이다.
 
1기인 곽현성(49세·A1) 한진(45세·A1) 2기인 이용세(49세·A2) 김종민(44세·A1)이 안정된 스타트를 유지하고 있다.

여기에 2019시즌 개인 최고의 한 해(스포츠월드배 2위 그랑프리 대상경주 2위)를 보낸 기광서(11기·37세·A2)도 3회 출전 중 1착 2회로 승률, 연대율 모두 66.7% 평균 스타트 0.22초를 기록하며  성적을 내고 있다.

김인혜(12기·31세·A1)는 여자 선수 중 유일하게 2승(6회 출전 1착 2회 2착 1회 승률 33.3% 연대율 50% 평균 스타트 0.15초)으로 공동 25위를 기록하며 자존심을 지키고 있다.
 
현재 1승을 기록 중인 이태희(1기·50세·A1) 선수가 노련한 경기력을 앞세워 언제든지 상위권에 이름을 올릴 것으로 예상된다.
 
경정전문가 이서범씨는 “경정 특성상 관록을 무시할 수 없는 선배 기수들의 노련함과 체계적인 교육을 통해 실전에서 한 치의 양보도 없이 적극적인 모습을 보이는 신인 선수들도 5회 차부터 더욱더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예상케 한다”고 전했다.   온라인뉴스팀 onnews2@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