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삼성전자, 2020년형 QLED TV 국내 출시

발행일시 : 2020-03-19 11:00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 프리미엄 스토어 갤러리아 광교점에서 2020년형 QLED 8K TV 85형 QT950S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 프리미엄 스토어 갤러리아 광교점에서 2020년형 QLED 8K TV 85형 QT950S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19일 화질은 물론 디자인과 사운드가 대폭 강화된 2020년형 TV 신제품을 국내 시장에 출시했다.

삼성전자는 우선 올해 QLED 8K 라인업을 작년 대비 2배로 늘려 총 9개 대폭 늘렸다. 최대한 다양한 소비자 수요와 가격대를 만족시켜 8K TV 대중화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2020년 QLED 8K는 디자인과 사양에 따라 ▲QT950S ▲QT900S ▲QT800 등 3개 시리즈로 구성되며, ▲85 ▲82 ▲75 ▲65▲55 등 다양한 화면 크기를 제공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55형은 상반기내 출시 예정이다. 신제품은 출고가 기준 1940만원(QT950S, 85형)에서 349만원(QT800, 55형)에 이르기까지 가격대가 다양해졌다. 인피니티 스크린이 적용된 최상위 라인업 QT950S 기준으로 ▲85형 1940만원 ▲75형 1390만원 ▲65형이 920만원이다.

8K 시장뿐 아니라 75형 이상 초대형 시장 공략도 강화한다. TV가 크면 클수록 좋다는 ‘거거익선(巨巨益善)’ 트렌드에 발맞춰 75형 이상 모델 수를 작년 11개에서 19개로 확대해 프리미엄 TV 시장을 주도할 예정이다.

반면에 2020년형 QLED 4K는 사양에 따라 ▲QT95 ▲QT90 ▲QT80 ▲QT70 ▲QT60 등 5개 시리즈, ▲85 ▲82 ▲75 ▲65 ▲55 ▲50 ▲43형 등 보다 다양한 화면 크기로 구성돼 총 21개 모델을 새롭게 선보인다. 라이프스타일 TV 3개 제품군(더 프레임, 더 세리프, 더 세로)까지 더하면 8개 시리즈, 30개 모델로 다양한 소비자들이 나만의 개성과 취향을 살려 제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QLED 4K 최상위 모델 QT95 시리즈는 85형 1050만원, 75형 680만원, 65형이 469만원이다.

한종희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 사장은 "14년 연속 글로벌 TV 시장에서 1위를 할 수 있었던 것은 소비자 중심의 혁신을 해 왔기 때문”이라며 “올해는 2020년형 QLED 8K를 중심으로 소비자들에게 차원이 다른 시청 경험을 제공해 TV 시장을 변화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