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마이크로소프트-BNK부산은행, 디지털 뱅킹 2.0 시대 연다

발행일시 : 2020-01-16 00:00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BNK부산은행(행장 빈대인)이 고객 중심의 미래형 디지털 뱅킹 혁신을 위해 함께한다. 양사는 10일 오후(미국 현지 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디지털 플래그십 지점 개설 및 서비스 혁신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고, 최신 IT 기술과 디바이스 도입을 통한 디지털 뱅킹 2.0에 대한 새로운 비전을 제시할 계획이다.

마이크로소프트와 BNK부산은행은 디지털 플래그십 지점 개설 및 서비스 혁신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사진제공=마이크로소프트 <마이크로소프트와 BNK부산은행은 디지털 플래그십 지점 개설 및 서비스 혁신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사진제공=마이크로소프트 >

이번 디지털 플래그십 지점 공동 개설은 국내 시중은행과 글로벌 IT 기업 간 최초 협업으로 양사는 부산 지역에 지점을 개설할 계획이다. 마이크로소프트 서피스(Surface) 디바이스에서부터 AI(인공지능), 클라우드와 같은 소프트웨어 영역까지 엔드투엔드 지원으로 금융산업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가속화와 디지털 금융 서비스 새 비전을 제시하겠다는 계획이다.

새롭게 개설되는 지점은 기존 고객 중심의 디지털 뱅킹 서비스를 제공한다. 빠른 의사결정과 협업, 고객 중심의 업무가 가능하도록 다양한 종류의 서피스 디바이스가 지점 곳곳에 배치된다. 터치가 가능한 태블릿 형태의 2-in-1 디바이스인 서피스 프로(Surface Pro)는 상품 가입, 전자서명 등 셀프 뱅킹 서비스를 돕는다.

대화면의 서피스 제품군들은 담당자 소개, 상품 안내, 그리고 프라이빗한 고해상도 화상 상담 서비스까지 제공한다. 안면인식 및 비콘 기술이 도입된 ‘페이퍼리스’ 창구에서 기존에 내방한 고객을 인지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 편하고 효율적인 프로세스로 고객을 맞게 된다.

마이크로소프트 365(Microsoft365) 협업 툴 팀즈(Teams)로 내부 임직원 간의 실시간 소통 등 업무의 원활한 협업과 공유, 지점 방문 고객이 화상 회의를 통해 은행 내부에 있는 다양한 금융 전문가와 신속하고 간편하게 뱅킹 상담도 가능하다.

BNK부산은행 빈대인 행장은 “이번 프로젝트는 최고의 글로벌 ICT 기업인 마이크로소프트와 협업할 수 있어 기대가 크다”고 하면서 “새로 오픈될 디지털 플래그십 지점이 향후 미래 금융채널의 기준이 되기를 기대한다” 라고 말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엔터프라이즈 커머셜 사업본부 우미영 부사장은 “디바이스부터 클라우드, AI의 도입까지 함께해 성공적으로 공동 지점을 개설하고 운영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