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LG디스플레이 ‘롤러블 OLED’, 대한민국 기술대상 ‘대통령상’ 수상

발행일시 : 2019-12-13 10:11

LG디스플레이(사장 정호영)는 13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산업기술 R&D 대전∙기술대상 시상식’에서 65인치 롤러블 OLED 패널로 최고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기술대상’은 기술적 성과가 뛰어나고 국내 산업에 파급효과가 큰 신기술 및 제품을 개발한 기업, 연구소, 대학 등을 선정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기술 시상식이다.

LG디스플레이가 세계 최초 롤러블 OLED 패널로 2019 대한민국 기술대상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13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기술대상 시상식에서 정승일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왼쪽)이 오창호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 부사장(오른쪽)에게 대통령상을 전달하고 있다. <LG디스플레이가 세계 최초 롤러블 OLED 패널로 2019 대한민국 기술대상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13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기술대상 시상식에서 정승일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왼쪽)이 오창호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 부사장(오른쪽)에게 대통령상을 전달하고 있다.>

LG디스플레이는 그간 쌓아온 대형 OLED 핵심∙원천기술을 기반으로 롤링(Rolling)에 최적화된 얇은 유리 및 편광판, 유기물을 외부 수분 등으로부터 보호하는 특수 박막봉지(Encapsulation) 등 독자적인 롤러블 OLED 기술을 개발하며 기술 혁신을 이뤄내고, 국내외에 대한민국 디스플레이 기술력을 널리 알린 점을 인정받았다.
 
이와함께 롤러블 OLED 패널의 연구개발 단계에서부터 소재∙장비 국산화를 적극 추진해 기존 대형 OLED와 동등한 수준인 70%대의 국산화율을 이뤄낸 점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롤러블 OLED 패널은 백라이트가 없어 얇고 휘어질 수 있는 OLED의 강점을 극대화한 제품이다.  OLED의 뛰어난 화질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패널을 본체 속으로 둥글게 말아 넣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LG디스플레이가 13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대한민국 기술대상 시상식에서 세계 최초 롤러블 OLED 패널로 최고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사진은 13일 LG디스플레이 롤러블 OLED 패널이 전시되어 있는 모습. < LG디스플레이가 13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대한민국 기술대상 시상식에서 세계 최초 롤러블 OLED 패널로 최고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사진은 13일 LG디스플레이 롤러블 OLED 패널이 전시되어 있는 모습.>

이날 시상식에서 오창호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 부사장은 “이번 대통령상 수상은 혁신적인 OLED 기술력을 다시 한 번 인정 받았다는 의미”라며 “앞으로도  OLED로 기존 디스플레이는 구현할 수 없는 새로운 가치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디스플레이의 롤러블 OLED 패널은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인 美 ‘CES 2018’에서 처음 공개돼 많은 관심을 받았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