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정치

'알릴레오' 유시민, 김경록 인터뷰서 조국 관련 인터뷰 진행

발행일시 : 2019-10-08 20:43
사진=유튜브 ‘유시민의 알릴레오’ 캡처

<사진=유튜브 ‘유시민의 알릴레오’ 캡처 >

'유시민의 알릴레오'에 조국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자산을 관리한 증권사 직원이 출연했다.

유시민 사단법인 노무현재단 이사장은 8일 유튜브 방송 ‘알릴레오’를 통해 정 교수의 자산관리인으로 알려진 김경록씨와 인터뷰 내용을 공개했다.

자신을 한국투자증권 프라이빗뱅커로 밝힌 김 씨는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이 내가 '국정농단 내부고발자'인 것 처럼 이야기를 했다"며 "내가 한 일은 그렇게 큰 일이 아니다"라며 하 의원으로 인해 인터뷰를 결심했다고 전했다.

유 이사장은 “김씨가 직접 찾아와 인터뷰를 요청했다”며 “그는 기존 언론에 대한 불신이 상당한 상태”라 전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김 씨는 정 교수, 사모펀드 투자 등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정 교수가 5촌조카에게 사기를 당한 증거다"라고 말했다.

홍혜자 기자 hhj@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