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LG디스플레이, 중국 OLED TV 시장 공략 잰걸음

발행일시 : 2019-09-19 15:00

LG디스플레이는 19일 중국 베이징의 798예술구에 위치한 미파크(MeePark)에서 LG전자를 비롯한 대형 유통 업체, 그리고 50여개의 베이징 및 천진 지역 매체를 초청해 ‘OLED 빅뱅 미디어 데이’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 오창호 부사장과 중국 프로모션 디비젼 안승모 상무는 참석자들과 올해 상반기 추진했던 ‘OLED 빅뱅 프로모션’ 성과에 대해 공유하고, 중국 OLED 시장의 빠른 확대를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가자는 결의를 다졌다.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OLED 빅뱅 미디어 데이 행사에서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 오창호 부사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OLED 빅뱅 미디어 데이 행사에서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 오창호 부사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

 
올해 상반기에만 중국 무한, 충칭 등 15개 도시를 대상으로 1차 OLED 빅뱅 활동 진행해 왔으며, 하반기에도 귀주, 심양 등 30여개 도시를 찾아가는 2차 OLED 빅뱅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이 날 행사에서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 오창호 부사장은 “광저우 8.5세대 OLED 공장이 본격 가동함에 따라 중국 OLED 시대가 본격적으로 도래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중국은 신기술과 신제품에 대한 수용도가 높아 세계에서 가장 성장 잠재력이 큰 만큼, 반드시 중국 TV시장에서 OLED 대세화 이룰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안승모 상무는 LG디스플레이 OLED 사업전략 발표 세션에서, 올해 30만대 정도 예상되는 중국 대형 OLED 패널 시장을 2020년 100만대, 2021년에는 200만대로 끌어올리겠다는 목표를 밝히기도 했다.

LG디스플레이는 행사장 옆에 전시존을 별도로 마련해 고객사들의 OLED TV 주력 제품들과 함께 LG디스플레이의 55인치 투명 OLED, 65인치 월페이퍼 OLED 등 차별화 제품을 선보였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지난 8월 말 광저우 OLED 공장 준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가동에 들어갔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