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IFA 2019] LG, '더 나은 삶을 위한 혁신' 눈길

발행일시 : 2019-09-08 11:00

LG전자(대표 조성진 정도현)가 현지시간 6일부터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9에서 혁신제품들을 전시하고 있다.

LG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더 나은 삶을 위한 혁신’을 주제로 단독 전시관(18홀)에 3799㎡의 대규모 부스를 마련하고 현지 방문객들을 맞이하고 있다. 전시 부스는 ▲LG 씽큐 홈 ▲올레드 TV ▲프리미엄 생활가전 등으로 구성했다.

LG전자는 개방형 인공지능 씽큐(ThinQ)를 중심으로 OLED 8K와 롤러블 TV를 앞세웠다. CES 2019와 마찬가지로 초대형 ‘올레드 폭포’를 설치해 방문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으며,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LG V50S 씽큐'도 호응을 얻고 있다.

관람객들이 LG전자 전시관 입구에 조성된 '올레드 폭포' 조형물의 압도적 화질을 감상하고 있다. [사진=LG전자] <관람객들이 LG전자 전시관 입구에 조성된 '올레드 폭포' 조형물의 압도적 화질을 감상하고 있다. [사진=LG전자]>
관람객들이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관람객들이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관람객들이 LG전자의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LG V50S 씽큐(해외명 LG G8X 씽큐)와 새로운 듀얼스크린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관람객들이 LG전자의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LG V50S 씽큐(해외명 LG G8X 씽큐)와 새로운 듀얼스크린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관람객들이 LG전자의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LG V50S 씽큐(해외명 LG G8X 씽큐)와 새로운 듀얼스크린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관람객들이 LG전자의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LG V50S 씽큐(해외명 LG G8X 씽큐)와 새로운 듀얼스크린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관람객들이 LG전자의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LG V50S 씽큐(해외명 LG G8X 씽큐)와 새로운 듀얼스크린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관람객들이 LG전자의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LG V50S 씽큐(해외명 LG G8X 씽큐)와 새로운 듀얼스크린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관람객들이 인공지능 가전으로 새로운 가치를 담은 주거공간 'LG 씽큐 홈'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관람객들이 인공지능 가전으로 새로운 가치를 담은 주거공간 'LG 씽큐 홈'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관람객들이 LG전자의 스마트 노크온 매직 스페이스 냉장고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관람객들이 LG전자의 스마트 노크온 매직 스페이스 냉장고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