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2019 하계 유니버시아드 출입증 위변조 방지에 국산 기술 적용

발행일시 : 2019-09-04 12:00

통합보안전문기업 SGA솔루션즈(대표 최영철)는 이탈리아 ICT 전문 기업 블루넷(Bluenet Srl, 대표 Paolo Pepori)과 ‘2019 나폴리 하계 유니버시아드’ 출입증 진위 여부 확인 기술 협약을 지난 27일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SGA솔루션즈와 블루넷 사업 협약식, 사진제공=SGA솔루션즈 <SGA솔루션즈와 블루넷 사업 협약식, 사진제공=SGA솔루션즈>

이탈리아 나폴리에 본사를 두고 있는 블루넷은 스마트카드, 마이크로칩과 관련된 다수의 특허를 보유한 ICT 기업이다. 블루넷은 전자신분증, 은행 APP은 물론 대중교통과 티켓팅 등 여러 분야에 적용되는 제품과 시스템을 개발해 왔다. 최근에는 단가가 높은 위•변조 방지 칩을 대체할 수 있는 기술로서 사진, 텍스트, 생체(지문, 안면) 등의 데이터를 안전하게 담을 수 있는 2차원 바코드 ‘블루코드 (BLUeCODE)’를 개발하였다.

2019 나폴리 하계 유니버시아드 출입증에 적용된 ‘블루코드’의 원천기술은 국내 기업 보이스아이가 보유한 ‘보이스아이코드(Voiceye Code)’이다. ‘보이스아이코드’란 세계 최대 저장용량을 가진 고밀도 2차원 바코드로 1㎠ 단위 당 868Byte를 저장할 수 있다. 고밀도 저장용량으로 다양한 유형의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으며, 전용 S/W를 통해 생성•인식 하므로 데이터 보안 및 안정성이 뛰어나다는 특장점을 가지고 있다.

보이스아이는 SGA 그룹 최상위 법인으로, 국내에서는 시각 장애인용 음성변환바코드를 공급하는 업체로 잘 알려져 있다. 이번 협약에서 SGA솔루션즈는 주관사업자로 보이스아이와 협력해 원천기술을 한 분야에 한정시키지 않고 다양한 분야에 적용해 새로운 사업 기회를 창출할 계획이다. 특히 음성 바코드, 문서보안 바코드, 신분증 위•변조 방지, 티켓 진위 확인, 정품 인증 등의 기술은 다양한 분야에서 필요성이 증가되고 있다. 기존 QR코드로 적용이 어려운 응용분야의 도입이 적극적으로 검토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 블루넷과 협력을 기반을 해외 진출에 적극 나설 방침이다.

SGA솔루션즈 최영철 대표이사는 “다양한 유형의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는 고밀도 바코드의 보안성과 편리성 측면에서 보이스아이코드는 산업 전반에 걸쳐 광범위하게 활용될 수 있다”라며, “현재 주력 사업인 음성변환용 바코드 사업 이외에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