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관찰 카드뉴스
유통

롯데홈쇼핑, 소외이웃 300명 초청 초복맞이 ‘사랑의 삼계탕’ 나눔 행사

발행일시 : 2019-07-13 08:46

롯데홈쇼핑(대표 이완신)은 12일 초복을 맞아 영등포지역 소외이웃 300명을 초청해 ‘사랑의 삼계탕’ 나눔 봉사를 진행하고,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에 후원금 8천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롯데홈쇼핑은 이달 12일(금), 영등포구에 위치한 웨딩홀에서 영등포지역 소외이웃 300명을 초청해 삼계탕을 대접하고,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에 후원금 8천만 원을 전달했다. (왼쪽부터 김재겸 롯데홈쇼핑 지원본부장,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정진원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 회장) <롯데홈쇼핑은 이달 12일(금), 영등포구에 위치한 웨딩홀에서 영등포지역 소외이웃 300명을 초청해 삼계탕을 대접하고,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에 후원금 8천만 원을 전달했다. (왼쪽부터 김재겸 롯데홈쇼핑 지원본부장,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정진원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 회장)>

서울 영등포구에 위치한 웨딩홀에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김재겸 롯데홈쇼핑 지원본부장,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정진원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 회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롯데홈쇼핑 임직원으로 구성된 ‘샤롯데 봉사단’은 직접 조리한 삼계탕 300인분과 다과를 어르신들에게 대접했다. 또 영등포구 소외계층의 복지 증진을 위한 지원 기금 8천만 원을 기부했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2016년부터 매년 여름 삼계탕 나눔 봉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1,800명의 소외이웃에게 전달했다. 이는 본사가 위치한 영등포 지역 사회공헌 활동 ‘희망수라간’의 일환이다. 지난 2015년부터 현재까지 총 209회, 3만 600여 개의 반찬을 제공했다.

김재겸 롯데홈쇼핑 지원본부장은 “앞으로도 ‘희망수라간’을 비롯해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영등포지역 자원봉사자 20여 명으로 구성된 ‘영등포 희망수라간 서포터즈’ 발대식도 진행됐다.   정진홍 기자 jjh@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NextDaily 집중분석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