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관찰 카드뉴스
산업

한전산업개발-(주)코센,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시장’ MOU 체결

발행일시 : 2019-07-11 14:33

발전설비 O&M 전문기업인 한전산업개발(주)(대표이사 홍원의)는 10일 스테인레스 강관업계 선도기업인 (주)코센(대표이사 정행석, 조현권)과 국내외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 시장의 조기 선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전산업개발-(주)코센,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시장’ MOU 체결

 
이번 업무협약은 ▲태양광 폐패널 조달, 분리 및 재활용처리 기술개발 ▲태양광 폐패널 및 폐배터리 재활용사업 등을 주요 골자로 한다.

2000년 중후반부터 보급이 확대되기 시작한 국내 태양광 발전설비는 현 정부의 ‘재생에너지 3020 이행계획’에 따라 빠른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올해 1/4분기에만 615MW 규모의 태양광 발전설비가 보급되었으며 연말까지 약 1.5GW가 추가로 보급될 것으로 예측된다.

한전산업과 코센은 각사가 보유한 기술력과 정보를 결합하여 폐패널 재활용 기술 개발은 물론, 폐패널 재활용 시설 구축을 통해 국내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 시장 선점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송관식 한전산업 발전본부장은 “전 세계적으로 태양광 발전시설이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향후 태양광 폐패널 증가에 따른 심각한 환경 문제가 야기될 것으로 예상한다”면서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의 기술력을 더하여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 기술개발과 재활용 시설 구축 등을 통해 관련 시장 선점은 물론 사회적 문제 해결에 기여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조항준 기자 jhj@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NextDaily 집중분석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