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관찰 카드뉴스
산업

한국테크놀로지 "남북 경협 성과 내겠다"

발행일시 : 2019-07-01 14:43
한국테크놀로지 "남북 경협 성과 내겠다"

한국테크놀로지는 지난달 30일 판문점에서 열린 남·북·미 정상회담의 성과로 대북관련 사업에 청신호가 켜져 한국테크놀로지(대표 신용구)와 자회사 대우조선해양건설(회장 김용빈)이 수혜를 입을 전망이라고 1일 밝혔다.
 
대북 관련 다양한 루트를 보유한 한국테크놀로지는 대우조선해양건설을 통한 대북 경협 참여의사를 밝힌 바 있으며, 북한 SOC사업 등 건설사업 현황 및 수요 조사를 통해 남북경협을 준비해 왔다.
 
회사는 남북미 대화가 성과를 거둬 남북 경협 사업이 본격화 되면 철도, 도로 항만 등 토목 SOC 사업을 시작으로 아파트, 병원, 학교 등 주민 시설 등의 건설에도 나선다는 계획이다.
 
한국테크놀로지 관계자는 “일찌감치 북한 건설 사업 참여 의지를 밝혀온 대우조선해양건설 김용빈 회장이 오는 7월 남북 체육교류위원으로 내정된 것으로 알려졌다"면서 “남북 경협 최고의 성과를 내는 기업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테크놀로지는 또 남한에서 유일하게 북한의 자원을 중국, 러시아 및 중앙아시아에 보급하고, 북한에는 냉장철도를 이용해 식량을 보급할 수 있는 우즈베키스탄 국영 철도회사 ‘욜래프트랜스’ 지분 47%를 보유하고 있어 남북 철도 연결 사업 참여도 가능하다.  김민우 기자 min@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NextDaily 집중분석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