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관찰 카드뉴스
산업

SK하이닉스, '에코 얼라이언스' 출범...30개 협력사와 환경문제 공동 대응

발행일시 : 2019-07-01 14:38
SK하이닉스가 반도체 산업의 환경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30개 협력사와 함께 '에코 얼라이언스'를 출범했다. 협력사 대표들이 출범식에서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SK하이닉스가 반도체 산업의 환경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30개 협력사와 함께 '에코 얼라이언스'를 출범했다. 협력사 대표들이 출범식에서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

SK하이닉스가 협력사와 함께 반도체 산업의 환경문제 대응을 위해 '에코 얼라이언스'를 1일 출범시켰다.
 
주요 협력사 30곳이 참여한 ‘에코 얼라이언스’는 ▲ 참여기업별 환경경영 목표 설정 ▲ 에코 얼라이언스 공동 환경 목표 설정 ▲ 새로운 친환경 비즈니스 모델 발굴이라는 3가지 과제를 통해 반도체 산업 내 환경문제 해결에 나서게 된다.
 
우선 30개 협력사들은 참여기업별 환경경영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올해까지 환경목표를 수립한다. 환경목표는 지속적인 환경보호 노력을 통해 중장기적으로 달성하고자 하는 구체적인 성과치로 온실가스, 폐수, 폐기물 등의 감축 목표를 뜻한다. SK하이닉스는 참여기업에 전문기관 컨설팅과 주기적인 담당자 교육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에코 얼라이언스 전체 공동의 환경 목표도 추진한다. 일회용 폐기물 발생 제로 캠페인 등이 대표적인 사례다. 이러한 공동 활동을 통해 창출된 사회적 가치를 금액으로 측정하고, 연 1회 컨퍼런스를 개최해 이해관계자들에게 활동 성과와 계획을 검증 받게 된다.

한편 에코 얼라이언스는 최종적으로 경제적 가치와 사회적 가치가 동시에 창출되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한다.  SK하이닉스는 생산 과정에서 발생하는 폐기물의 재활용, 반도체 제품 재사용 등의 경험이 공유되면 다양한 사업기회가 만들어 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출범식에는 김동섭 SK하이닉스 대외협력총괄 사장을 비롯하여 동우화인캠, 미코, 원익, 하나 마이크론, SK실트론, SK머티리얼즈, 행복나래 등 30개 협력사 대표 및 환경 업무 담당자 100여 명이 참석했다.
 
신승국 SK하이닉스 지속경영담당 전무는 “환경은 생존과 직결된 핵심 지속경영 요소로, 지금은 30개 협력사로 시작하지만 중장기적으로는 2~3차 협력사와 해외 협력사의 동참을 이끌어내 환경분야에서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추고 사회적 가치 창출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김민우 기자 min@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NextDaily 집중분석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