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다쏘시스템, 메디데이터 인수로 ‘맞춤 의학개발’ 가속

발행일시 : 2019-06-17 12:12

개인 맞춤화된 의학과 환자 중심 경험 개발의 복잡성의 해결은 생명과학 산업과 가상세계 가치에 중요한 획을 그을 것이다. 다각적인 과학 혁신과 산업 성과는 사람, 아이디어, 데이터 간을 연결하는 새로운 플랫폼 접근법이 필요하다.

다쏘시스템은 생명과학 산업의 디지털 혁신 선도기업인 메디데이터 솔루션즈(Medidata Solutions)를 인수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인수로 다쏘시스템은 메디데이터의 임상시험용 및 상업용 솔루션을 통해 생명과학 산업에 통합 비즈니스 경험 플랫폼을 제공하는 과학 기업의 입지를 강화할 계획이다. 연구 및 발견부터 개발, 임상시험, 제조, 새로운 치료법 및 의학기술 상업화까지 이르는 엔드투엔드 솔루션을 제공하게 된다.

메디데이터는 임상시험 개발, 상업화 및 현실 기반 정보 데이터 분야 전문 소프트웨어 기업이다. 메디데이터의 기업 가치는 58억 달러로 책정됐으며, 다쏘시스템은 주당 92.25달러를 전액 현금 거래로 인수할 방침이다. 2018년 메디데이터는 6억 3,600만 달러의 매출을 기록했다.

1999년에 설립된 메디데이터는 미국 뉴욕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미국, 일본, 한국, 영국을 비롯한 7개 국가에 16개 지사를 보유하고 있다. 제약회사와 바이오테크 기업, 임상시험수탁기관(CRO), 의료센터 및 의료 현장을 포함한 전 세계 1,300개 고객에게 스마트한 치료법 개발 및 상용화를 위한 임상시험에 특화된 전문성과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메디데이터의 솔루션은 의사결정 강화, 프로세스 실행 및 관리 가속화, 오퍼레이션 리스크 최소화, 비용 절감 및 시험 전략 도입을 지원하여 임상 개발 프로그램 전반에 걸쳐 효율성과 품질을 개선한다. 2018년 판매량 상위권을 기록한 15개 의약품 중 13개는 메디데이터의 기술이 활용됐으며, 전 세계 상위 25곳의 제약회사 중 18개 기업과 상위 10곳의 CRO 중 9개 기관은 모두 메디데이터의 고객이기도 하다.

다쏘시스템은 생물 약제 분야의 글로벌 선도기업 20곳을 비롯해 수백 개의 바이오테크 기업, 의료기기 제조업체, 연구기관 및 정부 규제 기관과 협력하여 혁신적인 의료 제품 및 기술을 개발 및 출시하며 가상 기술로 환자 경험을 변화시키고 있다.

다쏘시스템의 메디데이터 인수작업은 2019년 4분기에 완료될 전망이다.

버나드 샬레 다쏘시스템 회장은 “메디데이터의 임상 분야 내 선도적인 위치는 다쏘시스템의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상의 생명과학 솔루션들을 더욱 강화한다. 최근 모델링 및 시뮬레이션 기술을 기반으로 한 실제 증거 및 분석 분야로 확장한 메디데이터는 가상 세계가 어떻게 차세대 환자 치료를 촉진할 수 있는지 보여준다. 다쏘시스템은 제품, 자연 및 생명을 조화시키는 자사 비전을 따라 생명과학 산업의 혁신을 앞으로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타렉 셰리프(Tarek Sherif) 메디데이터 공동 창립자 및 회장 겸 CEO는 “적절한 치료를 적시에 적절한 환자에게 전달하자는 메디데이터의 임무는 지난 20년의 생명과학 산업 혁신과 헌신의 여정에 박차를 가했다”며, “다쏘시스템과 메디데이터는 같은 비전과 가치, 열정을 공유한다. 양사의 기술을 합쳐 생명과학 산업에 엔드투엔드 비즈니스 플랫폼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