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김의성, MBC 지하주차장에서 화난 이유는? "장애인 주차구역에…"

발행일시 : 2019-05-16 22:32
사진=김의성 인스타그램 <사진=김의성 인스타그램>

배우 김의성이 일침을 가했다.

배우 김의성이 MBC 지하주차장 내 장애인 주차구역에 가수들의 차량이 주차돼 있다며 "다음 주부터는 차량번호를 공개하고 신고 조치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의성은 지난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MBC 지하주차장의 토요일 풍경은 불편하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음악중심’ 녹화가 있는 날이라 가수 분들의 차량이 많이 주차돼 있는데, 사진에 보이는 곳은 장애인 주차구역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토요일은 일반차량 출입이 통제되는 날이지만, 그래도 장애인 주차구역은 항상 예외 없이 지켜져야 하는 것 아닌가"라고 설명했다.

또한 김의성은 "다음 주부터는 차량번호 공개하고 신고조치 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김혜진 기자 khj@nextdail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NextDaily 집중분석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