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저

한국마사회 ‘렛츠런 베스트 턴 아웃 상’ 첫 주인공은 ‘글로벌축제’

발행일시 : 2019-05-16 15:26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가 지난 12일(일) 최초 시행한 ‘렛츠런 베스트 턴 아웃(Best Turned out) 상’의 주인공은 ‘글로벌축제’였다. 서울9경주로 펼쳐진 제22회 ‘코리안더비’의 출전마를 대상으로 순치(경주마 통제) 및 외형 손질을 평가해 선정했다
 
이날 ‘코리안더비’의 예시장에는 한층 품격 있는 복장의 말 관리사들과 그들을 따르는 경주마들이 10명으로 구성된 평가위원단과 방문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경주마는 ‘글로벌축제’로 특히 경주마 순치 분야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글로벌축제’는 ‘코리안더비’에서는 12두 중 5위라는 성적을 받았지만, ‘렛츠런 베스트 턴 아웃 상’을 수상하면서 이색 시상식의 첫 주인공이라는 영광을 안았다. ‘글로벌축제’의 관리를 맡고 있는 서울 28조 마방에 포상금 100만원이 전달됐다.
 
한국마사회는 이후에도 하반기 대형 대상경주인 ‘코리아컵’, ‘코리아스프린트’, ‘대통령배’, ‘그랑프리’에서 ‘렛츠런 베스트 턴 아웃 상’을 지속 시행할 예정이다.

글로벌축제 <글로벌축제>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경마는 치열한 스포츠지만 우승열패 관점에서 벗어나서 즐길 수 있는 새로운 흥미요소를 발굴하고자 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김휘영 기자 younghk@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