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LG전자, ‘V50 씽큐’ 알리기 본격 나섰다

발행일시 : 2019-05-14 10:00
LG전자 모델들이 서울 송파구 소재 잠실야구장 외야 조명탑에 설치된 옥외광고를 배경으로 LG V50 씽큐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전자 모델들이 서울 송파구 소재 잠실야구장 외야 조명탑에 설치된 옥외광고를 배경으로 LG V50 씽큐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전자(대표 정도현 조성진)가 지난 10일 출시한 5G 스마트폰 LG V50 씽큐를 알리기 위한 활동에 속도를 낸다.

LG전자는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잠실야구장 외야 조명탑에 LG V50 씽큐를 알리는 대형 옥외광고를 설치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광고는 ‘놀라운 5G, 듀얼로 제대로’라는 캐치프레이즈로 고객들이 ‘LG V50 씽큐’와 전용 액세서리 ‘LG 듀얼 스크린’을 활용해 다양한 콘텐츠를 보다 풍성하게 즐길 수 있음을 표현했다.

광고탑은 약 40미터 높이로 경기장을 찾은 모든 관람객들에게 LG V50 씽큐 광고를 한눈에 전달한다. 이 외에도 LG전자는 유동인구가 많은 경부고속도로 양재나들목 인근, 용산전자랜드 등에도 LG V50 씽큐를 알리는 대형 옥외광고를 선보였다. 이달 초부터는 쇼핑, 영상통화, 게임, 인터넷강의 등 LG 듀얼 스크린의 다양한 활용법을 담은 디지털캠페인도 진행하고 있다.

LG전자가 지난달 12일 선보인 TV광고도 1백만 뷰에 달할 정도로 인기다. DJ ‘페기 구(Peggy Gou)’가 등장하는 영상은 일상에서 LG V50 씽큐와 LG 듀얼 스크린을 어떻게 활용하면 좋은지 알기 쉽게 보여준다.

뜻을 뜯어본다는 의미의 ‘뜻뜯한 리뷰’ LG V50 씽큐 편도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개발자가 직접 제품을 분해하며 배터리, 방열장치, 안테나 설계 등 겉으로 드러나지 않는 LG V50 씽큐의 장점을 고객들에게 설명하는 영상이다.

LG V50 씽큐는 국내 출시된 5G 스마트폰 가운데 유일하게 퀄컴의 최신 AP인 스냅드래곤 855와 최신 5G모뎀을 탑재했다. 탈착식 액세서리 LG 듀얼 스크린을 활용하면 두 개의 화면을 동시에 이용할 수 있다.

최근 브이로그, 1인 방송 등의 수요가 늘어나는 점을 감안하면 LG 듀얼 스크린의 활용도는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LG 게임패드’는 플레이화면과 별도로 게임패드를 사용할 수 있어 모바일게임을 즐길 때 유용하다. LG 게임패드는 콘솔, 아케이드, 레이싱, 클래식 등 네 가지 모드를 지원한다.

한웅현 LG전자 한국영업본부 브랜드커뮤니케이션담당(상무)은 “강력한 멀티태스킹과 높은 안정성을 기반으로 한 LG V50 씽큐와 LG 듀얼 스크린의 매력을 지속 알려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