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금융

우리금융, 지주사 전환 첫 성적표 ‘쾌청’…1분기 순익 5686억원

발행일시 : 2019-04-25 14:05
사진=넥스트데일리 DB <사진=넥스트데일리 DB>

우리금융그룹이 지주사 전환 후 첫 실적에서 준수한 성적표를 받으며 웃었다. 우리금융은 지난 1분기 당기순이익이 연결기준으로 5686억원으로 집계됐다고 25일 밝혔다.
 
이 실적은 지주사 전환 전인 지난해 1분기 우리은행의 연결기준 실적과 비교하면 3.6%(211억원) 감소한 수치다. 하지만 이는 지주사 전환으로 회계처리 방식이 변경돼 신종자본증권 이자를 지배지분 순이익에서 빼야 함에 따른 것이다.
 
종전대로 신종자본증권 이자 380억원을 포함하면 1분기 당기순이익은 6066억원이 된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2.9% 늘어난 수준이며 경상 기준 사상 최대 실적이 된다. 또 우리금융은 우량자산 위주 성장과 저비용성예금 증대 등으로 수익성이 개선됐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수익성 지표인 순이자마진(NIM)이 1.78%로 지난해 말 1.79%보다는 0.01%포인트 소폭 낮아졌다. 이자 이익은 1조4546억원, 비이자 이익은 2708억원을 올렸다.
 
주요 계열사인 우리은행의 1분기 실적은 5394억원으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2.0%(112억원) 감소했다. 지주사 설립 과정에서 발생한 회계상 손실 535억원으로 실적이 줄었는데 이를 제외하면 순이익은 5900억원대가 된다. 우리카드의 1분기 당기순이익은 240억원, 우리종합금융은 123억원이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이번 실적은 금융시장 순이익 평균 전망치(컨센서스)인 5386억원을 웃도는 수치"라며 "현재 진행 중인 동양자산운용, 국제자산신탁 등 비은행부문 M&A(인수합병)를 마무리하면 성장성이 더욱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황재용 기자 hsoul38@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