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골목식당' 결말조작 폭로에 쏟아지는 시선

발행일시 : 2019-02-11 20:19
사진='뚝경tv' 캡처 <사진='뚝경tv' 캡처>

'골목식당' 결말조작을 뚝섬 경양식집 사장이 주장했다.

뚝섬 경양식집 사장은 1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뚝경tv’를 통해 “솔루션은 왜 편집하셨어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경양식집 사장은 “이번에는 뚝섬편 마지막에 방송된 솔루션 거부에 대해 이야기하겠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방송에서 하지 않은 내용을 했다고 조작했을리 없다는 반응에 "한 것을 안 한 것으로 조작해서 방송한다”고 말했다.

A씨는 “처음 함박스테이크 레시피를 전수 받은 후 이것을 그대로 사용하면 필동 사장님에게 피해를 드린다고 생각했다. 이후 사장님과 연락을 했고 동일하게 사용해도 된다는 허락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 내가 만든 것을 폐기하고 필동 사장님께 받은 레시피로 새로 준비했다. 곧바로 백종원 대표의 시식이 이어졌고, 메뉴에 대한 솔루션도 받았다. 이런 장면은 모두 카메라에 담겼다. 하지만 이 장면들은 방송에 나가지 않았다”고 말했다. 그는 '골목식당' 측이 경양식집 사장이 솔루션을 거절한 것으로 방송을 내보냈다고 밝혔다.

A씨가 ‘골목식당’ 제작진과 주고 받은 메시지에도 이러한 내용이 담겼다. A씨는 “마지막에 함박스테이크 버리고 새로 만든 것 만이라도 넣어주시지 너무해요”라고 보냈고, 제작진은 “갑작스럽게 추가된 촬영이다보니 살리기 어려웠다”며 사과했다.

A씨는 “사실과 다른 결말로 나는 크나큰 비난과 도 넘는 인신공격을 받았다. 나는 현재까지 필동 사장님께 배운 레시피를 사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