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신재은, 아들 영재 만든 비결은 눈뜨자마자 이것 하기? '대박'

발행일시 : 2019-01-23 03:24
사진=tvN '둥지탈출3' <사진=tvN '둥지탈출3' >

‘둥지탈출’ 조영구-신재은 부부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2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둥지탈출3’에서는 조영구, 신재은 부부가 출연해 영재 아들 정우군을 소개했다.

이날 신재은은 “정우가 6살 때 친구를 따라 영재교육원에서 시험을 본 적이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결과가 상위 0.3%라고 나왔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후 그는 아이의 잠재력을 깨워주기 위해 영재원 시험을 치게해 기회를 만들어줬다. 그는 현재 고려대 영재교육원에서 수학, 과학 융학 영역 부분에서 영재로 판명을 받았다. 그는 2월 영재교육원에 입학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정우군은 눈을 뜨자마자 책을 읽었다. 신재은은 "초등학교에 입학하기 전까지 독서하는 습관을 들이기 위해 눈 뜨자마자 책을 읽게 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특히 조영구는 "아내가 아이가 풀 문제집을 두 권 사서 먼저 풀어본다. 정말 존경스럽다"고 말해 감탄을 자아냈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