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최희섭 아내 채무, 아파트 경매 입찰 진행하는 이유

발행일시 : 2019-01-14 16:29
사진=채널A <사진=채널A>

전 메이저리거이자 야구 해설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최희섭 소유 아파트가 경매에 나왔다.

14일 법원경매 전문기업인 지지옥션에 따르면 오는 24일 광주지방법원에서 광주시 광천동 소재 '광천e편한세상 113동 1103호(113.7㎡)'에 대한 1회차 입찰이 진행된다.

해당 아파트는 최희섭과 전 아내가 공동 소유한 아파트다. 두 사람은 지난 2012년 2월 공동명의로 구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채권, 채무 관련 등기는 모두 전 아내 지분에 설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매개시결정은 지난해 9월 내려진 것으로 알려졌다. 아파트 경매를 신청한 사람은 전 임차인으로, 임차인은 전세 기간이 만료됐으나 임차보증금을 돌려받지 못해 법원에 보증금 반환 소송을 제기한 상황이다.

이후 승소 판결을 받아 강제경매를 신청했다. 한편 최희섭과 전 아내는 지난 2017년 10월 이혼했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NextDaily 집중분석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