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피오, 강호동 사로잡은 '심쿵' 매력..황광희도 반해

발행일시 : 2019-01-12 21:48
사진=JTBC

<사진=JTBC >

'아는형님' 블락비 피오가 절친인 위너 송민호와의 약속을 밝혔다.

12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 돌아온 '원조 예능돌' 황광희와 떠오르는 '예능 대세' 블락비 피오가 일일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아는 형님' 서장훈은 두 사람이 등장하자 "오늘 녹화가 '강호동 동생' 특집인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황광희와 피오 모두 강호동과 방송을 통해 맺은 인연이 있었기 때문이다. 덕분에 이날 녹화에서 황광희는 강호동을 '배신한 동생'으로, 피오는 강호동과 '새롭게 엮인 동생'으로 불리기도 했다. 두 사람은 강호동과의 유쾌한 에피소드를 풀어놓으며 예능감을 마음껏 발산했다. 특히 황광희는 과거 '스타킹' 녹화 당시 에피소드를 폭로하며 큰 웃음을 만들어냈다.

또 그는 강호동과 함께했던 '신서유기' 촬영 소감을 밝혔다. 특히 "강호동과 이수근이 잘 챙겨줬다. 두 사람이 서로를 보고 행복해하는 모습이 굉장히 보기 좋았다"고 전해 두 형님을 흐뭇하게 했다. 이어 "그래서 나도 친구인 위너 송민호와 함께 '둘이 있으면 뭐든지 할 수 있는 사이'가 되자고 약속했다"며 훈훈하게 이야기를 마무리 했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