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유병재, 매니저 말실수로 화들짝...무슨 말 했길래?

발행일시 : 2018-12-08 22:41
사진=MBC 제공 <사진=MBC 제공 >

유병재가 매니저의 역대급 말실수에 깜짝 놀란다.

매니저 또한 자신의 말 실수에 폭풍 당황해 연신 사과한 것으로 전해진 것.

8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매니저의 실수로 섹시 보이가 된 유병재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번주 유병재와 매니저가 낭만 가득한 기차 여행을 떠난다. 만난 지 10년이 된 것을 기념하기 위해 여행에 나선 두 사람은 얼굴 가득 행복한 미소가 떠나질 않았다고 전해져 이들의 여행기에 기대를 모은다.

그러던 중 매니저가 기차 승무원들에게 유병재를 ‘황(黃)니 스타’라고 소개하며 ‘황니 칫솔’을 꺼내 이목을 집중시켰다고 전해져 웃음을 자아낸다.

매니저의 소개말을 들은 승무원들은 깜짝 놀라며 유병재를 쳐다봤고 유병재는 한껏 당황해 “노! 섹시 보이!”라고 외치며 극구 부인했다고. 이에 유병재가 일본 기차에서 ‘섹시 보이’에 등극하게 된 사연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윤정희 기자 jhyun@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