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모바일

감성기반 AI 분석툴, 2% 오차 범위 내 미국 일리노이 선거 예측

발행일시 : 2018-12-06 01:30

감성 인공지능(Artificial Emotional Intelligence, 이하 AEI) 기업 비피유홀딩스(BPU Holdings, 이하 BPU)는 자사의 감성 기반 인공지능 분석 툴인 짐고 폴링(ZimGo Polling)이 미국 일리노이 주지사 선거를 2% 이내의 오차 범위 내에서 예측했다고 밝혔다.

BPU는 지난 5월에 짐고 폴링을 2018년 미국 선거 캠페인 시즌에 맞춰 출시했다. 짐고 폴링은 소셜미디어 데이터의 감성적인 표현을 분석해 제이 로버트 프리츠커(Jay Robert Pritzker) 후보가 득표율 52%로 경쟁 후보인 브루스 라우너(Bruce Rauner)를 누르고 당선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이는 실제 선거 결과와 비교했을 때 오차 범위 2% 내외의 높은 정확도로, 올해 4월부터 매일 5억 건의 소셜미디어 데이터를 활용하여 유권자의 성향을 분석한 결과이다.

비피유홀딩스(BPU Holdings)의 감성 기반 인공지능 분석 툴인 짐고 폴링(ZimGo Polling)의 미국일리노이 주지사 건거 예측 결과 <비피유홀딩스(BPU Holdings)의 감성 기반 인공지능 분석 툴인 짐고 폴링(ZimGo Polling)의 미국일리노이 주지사 건거 예측 결과>

짐고 폴링의 핵심 기술인 AEI는 이모티콘과 신조어를 포함한 각종 감성적 표현과 전체 문단을 분석하고 평가하며 해석한다. 더불어, 사람, 브랜드 등에 대한 개별 인식 분석을 통해 다양한 산업군 트렌드 분석에 적용될 수 있다.

지난해 대한민국 제18대 대통령 선거에서 짐고 폴링은 갤럽 및 CBS리얼미터 등 기존의 6대 여론조사 기관보다 높은 정확도를 보였다.

짐고(ZimGo)는 BPU의 감성분석(Sentiment Analysis)을 사용하여 온라인상에서 사람들의 감성 패턴을 평가하고, 머신러닝 기법을 통해 개인의 감성 패턴을 식별, 저장 및 처리하는 고도로 개인화된 컴퓨터 유닛을 생성하는 독자적인 알고리즘이다. 보다 세밀히 여론의 감성을 분석하는 알고리즘 짐고 폴링은 전통 전화 및 대면 여론조사 방법과 다른 현대적 대안으로 주목 받고 있다. 또한, 선거 외 다양한 분야와 트렌드를 분석하는데 용이해 더욱 활용가치가 증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BPU 기술개발 총괄 카를로스 아트 네바레스(Carlos Art Nevarez) CTO(Chief Technology Officer)는 “짐고 폴링은 기존의 전화 및 대면을 활용한 전통적인 조사 방식에서 벗어나 당사만의 차별화된 AEI를 통해 소셜미디어를 분석하는 새로운 방법을 적용하여 정확도를 높이는 것은 물론 자동화된 프로세스를 통해 비용 절감까지 가능하다는 부분이 강점”이며 “보다 복잡한 인간의 감정을 읽는 BPU의 기술이 한국에서 이뤄지고 있는 활발한 온라인 활동에서 새로운 트렌드를 발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