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롯데마트, 내년 1월 24일까지 역대 최장 50일 동안 ‘설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 개시

발행일시 : 2018-12-07 00:00
롯데마트가 6일부터 내년 1월 24일까지 역대 최장 50일 동안의 설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한우갈비정육세트. 사진=롯데마트 제공 <롯데마트가 6일부터 내년 1월 24일까지 역대 최장 50일 동안의 설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한우갈비정육세트. 사진=롯데마트 제공>

롯데마트가 6일부터 내년 1월 24일까지 역대 최장 50일 동안의 설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이는 사전예약 판매 기간 중에 최대 40% 저렴한 가격에 선물세트를 구입할 수 있어 법인 등 대량구매 고객뿐 아니라, 일반 고객들 역시 이 기간 선물세트를 구입하는 수요가 지속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지난해 롯데마트 설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 매출 비중은 25%를 차지했으며, 올해 설의 경우 이보다 높은 27%, 추석은 지난해 설 대비 10%p 높은 35%를 기록하는 등 지속 매출 비중이 증가하고 있다.

롯데마트는 이번 설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 품목 수는 지난 추석 때 대비 100여 종을 줄여 200여 종을 선보이는 대신, 고객 선호 선물세트를 중심으로 물량은 20% 가량 늘리고 할인 혜택을 강화하는 데 주력했다.

특히 신선식품 선물세트를 중심으로 사전 물량 계획을 통해 가격을 전년 수준으로 동결하거나 추가로 가격을 인하했으며, 제휴 신용카드로 결제하면 최대 40%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대표적으로 지난해 김영란법 개정안 통과로 농·축·수산물 함량이 50%가 넘는 상품에 한해 상한선이 10만원으로 변경됨에 따라 처음 선보인 ‘천하제일 귀하게 자란 큰 배(9入)’와 ‘천하제일 귀하게 자란 큰 사과(12入)’를 9만9000원에서 추가로 1만원 인하된 각 8만9000원에 선보인다.
 
또 ‘한우 갈비정육세트(한우 냉동 찜갈비/국거리/불고기 각 0.7㎏, 양념소스)’의 경우도 사전예약 판매 기간 동안 지난해와 동일한 9만9000원에 구입이 가능하다.(10대 카드 결제 때/정상가 11만9000원)

롯데마트는 설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 기간에만 만나볼 수 있는 단독 선물세트도 선보인다. 대표적으로 ‘천일염 참굴비 세트 1호(10마리/마리당 80g 내외)’를 4만8000원에, ‘건강버섯 특선세트(상황 100g/영지 200g/차가 300g)’를 L.point 회원 대상으로 7만4850원에 판매한다.
 
‘호주산/미국산 냉동 LA 갈비(호주산/미국산 냉동 꽃갈비 1.5㎏*2입)’의 경우 사전예약 판매 기간 중 L.point 회원 대상으로 정상가 15만원 대비 40% 할인된 각 9만원에 선보인다.

이와함께 롯데마트는 선물세트를 미리 구매하는 고객들을 위한 ‘얼리버드 프로모션’도 대폭 강화해 30만원 이상 구매 때 구매 금액의 최대 10%, 1000만원 이상 구매 때 최대 15%에 상당하는 롯데상품권도 증정한다.

정원헌 롯데마트 마케팅부문장은 “명절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의 혜택이 일반 고객들에게도 확산되며, 구매 패턴이 점점 앞당겨지고 있다”며 “미리 명절 선물을 준비하는 고객들에게 보다 나은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품목을 줄이는 대신 사전 물량 계획으로 가격은 전년 수준으로 동결하거나 추가로 가격을 내렸다”라고 말했다.

정영일 기자 (wjddud@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