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고두심, 한고은 신영수 폭풍 오열한 사연

발행일시 : 2018-11-20 00:44
사진=SBS <사진=SBS >

고두심이 한고은을 울렸다.

19일 방송한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한고은 고두심이 14년만에 재회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고은 신영수 부부는 제주도 여행 중 중견 배우 고두심을 만났다. 한고은과 고두심은 14년 전 드라마 '꽃보다 아름다워'에서 모녀 지간으로 만난 사이.

두 사람은 오랜만의 재회에 눈물부터 쏟았다. 고두심은 "널 보니까 왜 눈물이 나는지 모르겠다"며 한고은을 끌어안았다.

고두심은 "배우라는 직업상 감정 기복이 엄청나다. 그래서 함께 살기 힘든 부분이 있을 것"이라며 "또한 한고은의 남편이라는 꼬리표 때문에 반 공인이 되었을 것이다. 자신의 생활이 오픈된다는 것은 어려운 일"이라고 말했다.

또한 "여배우와 결혼하면 안됐던 것"이라고 말했다. 또 "하지만 결혼했기 때문에 장점을 보면서 가야한다. 한고은의 남편이라는 것 때문에 얻는 것도 많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