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이승윤 매니저, 아이돌 연습생 출신으로 오해 받을 정도

발행일시 : 2018-11-11 15:23
사진=MBC '전지적 참견시점' <사진=MBC '전지적 참견시점'>

이승윤 매니저가 화제다. 아이돌 연습생으로 착각할 만큼 우월한 유전자를 자랑한 것.

지난 10일 방송된 MBC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개그맨 이승윤과 그의 매니저가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전지적 참견 시점’ 출연진들은 매니저를 보고 “너무 잘생겼다”고 감탄했다. 양세형은 "얼굴만 봐도 재밌다"며 흡족해했다.

매니저는 집에서 깔끔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여기에 철저한 준비성, 정리성으로 더욱 감탄을 자아냈다.

특히 이승윤 매니저는 "매일 산에만 가는 스케줄이다 보니 연예인 볼 일이 없다"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한편, 이승윤은 스포츠 의류 매장에서 일하던 매니저를 직접 채용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