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포레스텔라, 환상의 하모니에 최양숙도 울었다

발행일시 : 2018-11-10 19:59
사진=KBS2 '불후의 명곡' <사진=KBS2 '불후의 명곡'>

포레스텔라가 '불후의 명곡' 최양숙 편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포레스텔라는 10일 오후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 출연했다.

이날 포레스텔라는 1세대 샹송가수 최양숙의 1964년곡 ‘호반위에 발자국’을 장중하게 재해석해 432점으로 최종 우승 트로피를 안았다.

최양숙은 “인생 황혼기에 정말 멋진 선물을 받았다. 이 프로그램은 앞으로 영원해야 한다”며 후배들의 무대에 감탄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김용진과 정세운, 영지 모녀(母女), 벤&하은 등이 출연해 최양숙의 명곡들로 가창력을 겨뤘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