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가전

세계로 뻗어 나가는 LG 건조기 핵심기술,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발행일시 : 2018-11-05 17:15

전기식 건조기는 옷감 보호, 에너지 절감 등 고객들의 니즈에 맞춰 발전해왔다. 열풍을 만들어 빨래를 건조하던 ‘히터식 건조기’가 ‘히트펌프 건조기’로 진화했고, 또 인버터 기술을 접목한 ‘인버터 히트펌프’와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로 지속 진화해왔다. 그 중 LG 건조기가 탑재한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는 전기식 건조기의 건조방식 가운데 가장 앞서 있다.

LG전자는 지난해 말 건조기의 성능과 효율을 크게 높인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방식의 건조기를 출시한 이후, 자사 핵심기술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적극 확대해 왔다. 올해 들어 글로벌 시장에 공급한 인버터 히트펌프 건조기는 지난해 대비 판매량 기준 두 배 이상이다.

LG전자는 세계 20개 국가에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건조기를 공급하고 있는데, 내년 상반기에는 출시 국가 수를 30개까지 늘려 나간다는 계획이다. 고성능·고효율 가전에 대한 수요가 점차 늘고 있는 만큼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가 글로벌 고객들로부터 빠르게 인정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세계로 뻗어 나가는 LG 건조기 핵심기술,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특히, LG 건조기의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는 냉매를 압축하는 장치 ‘컴프레서’의 실린더가 두 개다. 냉매가 순환하며 만들어지는 에너지를 활용해 옷감을 건조하는 히트펌프 방식에서 2개의 실린더가 한 번에 더 많은 냉매를 순환시킬 수 있어 효율과 성능이 뛰어나다. 또 컴프레서가 작동하는 속도를 자유자재로 조절할 수 있는 인버터 기술을 탑재해 옷감에 따라 건조 코스를 고객이 직접 선택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다양한 편의 기능도 인정받고 있다. 대용량 물통을 기본 탑재해 전원만 연결하면 집안 어느 곳에나 설치와 사용이 가능하다. 이를 통해, 세탁기와 건조기를 위아래 배치해 곧바로 사용할 수 있다. LG전자 건조기에서만 확인할 수 있는 ‘콘덴서 자동세척 시스템’은 고객이 직접 콘덴서를 청소할 필요 없이 강력한 물살로 자동 세척해주는 기능이다. 까다로운 콘덴서 청소를 도울 뿐만 아니라, 공기 순환 상태를 최적으로 만들어 높은 건조효율을 유지한다.

LG전자 H&A사업본부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 류재철 부사장은 “건조기의 성능과 효율을 크게 높인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방식이 고객들로부터 인정받고 있다.”며 “보다 많은 고객들이 LG 건조기만의 차별화된 성능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