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가전

LG디스플레이, ‘IMID 2018’에서 차세대 디스플레이 선보여

발행일시 : 2018-10-23 10:32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 부회장 한상범)가 24~26일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제18회 한국디스플레이산업전시회(IMID 2018)’에 참가해 20여 종의 첨단 디스플레이 제품들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회사는 올해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 CES 2018에서 공개한 8K OLED를 국내에서 처음으로 공개한다. 현존하는 OLED TV용 디스플레이 제품 중 가장 큰 사이즈인 이 제품은 HD(3840X2160 해상도) 보다 4배(7680X4320 해상도) 더 선명한 화질을 구현한다.

LG디스플레이는 10월 24일부터 26일까지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18회 한국디스플레이산업전시회(IMID 2018)에 참가해 20여 종의 첨단 디스플레이 제품들을 선보인다. 사진은 LG디스플레이가 국내 처음 공개하는 세계최초의 88인치 8K OLED TV용 디스플레이 사진. <LG디스플레이는 10월 24일부터 26일까지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18회 한국디스플레이산업전시회(IMID 2018)에 참가해 20여 종의 첨단 디스플레이 제품들을 선보인다. 사진은 LG디스플레이가 국내 처음 공개하는 세계최초의 88인치 8K OLED TV용 디스플레이 사진.>

 
또 사운드 시스템을 패널에 내재화해 화면에서 사운드가 직접 나오게 만든 65인치 CSO(Crystal Sound OLED)와 벽과 완전히 밀착시켜 거실의 인테리어 효과를 높일 수 있는 77인치 UHD 월페이퍼 OLED 제품을 선보인다.
 
LG디스플레이는 LCD에서도 차별화 성능을 한층 가미해 프리미엄 시장 공략에 나선다. 75인치 8K(7680X4320 해상도) TV용과 함께 55인치 4장을 이용한 세계 최소 베젤(0.44mm)의 2X2 비디오월, 그리고 IPS기반의 고해상도 모니터와 노트북용 디스플레이 등을 선보인다.
 
자동차 디스플레이분야에서 LG디스플레이는 ‘풀 대쉬보드(Full Dashboard)’ 트렌드를 선도하기 위한 기술로 디자인 자유도를 극대화할 수 있는 POLED(Plastic OLED)를 활용한 12.3인치 클러스터(Cluster) 제품과 LTPS 기반의 16.2인치 커브드(Curved) 등 다양한 Auto용 디스플레이 제품도 전시한다.
 
한편, 이번 전시회에서 LG디스플레이는 디자인 요소를 가미한 OLED 조명과 함께 OLED를 활용한 자동차용 후미등도 선보인다.

LG디스플레이 한상범 부회장은 “이번 IMID 2018 전시회에서 LG디스플레이는 차세대 디스플레이인 OLED와 기존의 한계를 넘어선 LCD 기술력을 선보여 시장과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고, 이를 통해 디스플레이 시장을 지속적으로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조항준 기자 (jhj@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