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김호영 "자발적 의지 아니라 더 아쉬워" 진짜사나이300' 중도 하차 이유 언급

발행일시 : 2018-10-11 17:45
사진=MBC FM4I '오후의 발견 이지혜입니다' <사진=MBC FM4I '오후의 발견 이지혜입니다' >

뮤지컬 배우 김호영이 MBC '진짜사나이300' 중도 하차와 관련한 에피소드를 전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김호영은 11일 오후 방송한 MBC FM4U '오후의 발견 이지혜입니다'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DJ 이지혜는 김호영에게 '진짜사나이300'과 관련된 질문을 했다.

이에 김호영은 "무척 아쉬웠다. 특히 자발적 의지로 하차한 게 아니라 부상 때문이었기 때문에 더욱 아쉬웠다"라며 "사실 '진짜 사나이 300' 촬영에 들어가기 전 뮤지컬 '맨 오브 라만차' 공연 중 실수로 넘어졌다. 당시에는 단순하게 삔 줄 알았는데 뼛조각이 떨어져 나간 상태였다. 그래서 반깁스한 상태로 무리하게 입교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기초 군사 훈련을 받을 때는 문제가 없었는데 유격 훈련 불가 판정을 받았다. 불가피한 하차여서 더 아쉬움이 남는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진짜사나이300'에는 강지환, 빅토르 안, 매튜 다우마, 홍석, 오윤아, 김재화, 신지, 이유비, 리사 등이 출연 중이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