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이기찬 배두나, 워쇼스키 감독 '센스8' 비하인드 스토리 공개

발행일시 : 2018-08-29 14:13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이기찬과 배두나가 워쇼스키 자매 감독의 미드 '센스8'으로 할리우드에 진출한 가운데, 두 사람 사이에 있었던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29일 오후 방송하는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물 건너간 스타' 편으로 꾸며져 이기찬, 배두나, 수주, 스테파니 리가 출연한다.

이기찬은 배두나와 미드 '센스8'으로 호흡을 맞췄다. 앞선 '라디오스타' 촬영에서 이기찬과 배두나는 미국에서 드라마 시사회를 마치고 함께 차를 빌려 여행을 한 사실을 공개했다.

이기찬은 동갑내기이자 절친인 배두나와의 여행에 대해 "같이 LA 갈 일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특히 여행 중 배두나의 현금을 슈킹(?)한 사실을 솔직히 털어놓았다.

사실을 모르고 있던 배두나는 깜짝 놀라 이기찬을 바라보며 그를 믿을 수 없는 눈빛으로 쳐다봤는데, 이유를 듣고는 웃음을 참지 못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더한다.

박경림, 이수영에 이어 배두나까지 절친으로 둔 독보적 '남사친' 캐릭터로 시청자들을 웃게 만들 이기찬의 배두나 현금 슈킹 사건의 전말은 29일 오후 11시 10분 방송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21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인 : 이선기 | 편집인 : 서낙영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낙영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