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퓨팅

스마트 팩토리 넘어 AI 기반 ‘인텔리전트 팩토리’ 시대 열린다

발행일시 : 2018-08-29 00:00

데이터가 폭증하는 데이터시대에 제조산업 현장에서 이미 하루 수십 TB(테라바이트) 이상의 데이터가 수집되면서 AI/데이터분석∙IoT∙클라우드 등 IT 신기술을 적용해 데이터를 분석, 예측해주는 인텔리전트팩토리 요구가 증가하고 있다.

삼성SDS(대표 홍원표)는 AI(인공지능) 기반 넥스플랜트(Nexplant) 플랫폼으로'인텔리전트팩토리(Intelligent Factory)' 사업 강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28일 열린 미디어데이에서 인텔리전트팩토리 사업 전략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삼성SDS 홍원표 대표 <28일 열린 미디어데이에서 인텔리전트팩토리 사업 전략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삼성SDS 홍원표 대표>

삼성SDS는 28일 미디어데이를 개최하고, 인텔리전트팩토리 사업전략과 사례∙효과, 넥스플랜트 플랫폼을 각각 소개했다.

넥스플랜트(Nexplant)플랫폼은 △설비△공정△검사△자재물류 등 제조 4대 핵심영역에서 제조업종 전문 역량과 IT기술력을 집약해 인텔리전트팩토리를 실현하고 있다.

설비에 장착된 IoT센서로 수집된 대용량 빅데이터를 AI(Brightics AI)로 분석해 실시간 이상감지는 물론 장애 시점을 예측하는 등 설비 가동률을 높였고, 공정(생산과정)을 최적으로 제어∙분석해 공정품질을 30% 향상 시켰다.

특히, AI기반 검사 예측모델을 적용해 불량 검출률을 극대화하고, 불량유형을 딥러닝으로 학습시켜 불량 분류정확도를 32% 증가시켰다.

무인 자재운반 기계 등 자재물류 장치들이 공장 내 하루 평균 수십만 Km를 이동하면서 중단 없이 최단 거리 자율주행도 가능하다. 자재물류 장치들의 소음∙진동∙발열∙위치 등을 AI로 분석해 장애를 사전에 감지∙예측하며, 이상원인의 자동진단과 복구가 가능해 장치 가동률을 향상시켜준다.

삼성SDS는 AI기반 넥스플랜트 플랫폼을 더욱 고도화해 삼성관계사는 물론 대외고객의 인텔리전트팩토리 실현을
지원할 계획이며, 플랜트 설계∙시공부터 플랜트 운영까지 사업영역을 확장할 예정이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