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루이체 치매, ‘같이살래요’ 장미희 진단에 관심 UP..루이체 치매란?

발행일시 : 2018-08-18 20:37
사진=KBS2 '같이살래요' <사진=KBS2 '같이살래요'>

‘같이살래요’ 장미희가 치매 진단을 받았다.

18일 오후 방송된 KBS 주말드라마 ‘같이살래요’에서는 이미연(장미희 분)이 루이체 치매를 진단 받은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의사는 이미연에게 “종합해보면 이미연 씨는 루이체 치매로 보인다”고 진단했다.

하지만 이미연은 호전될 수 있다는 의사의 말에 희망을 가졌다.

이에 루이체 치매에 대한 관심이 쏠린다.

루이체란 망가져가는 신경세포 안에서 발견되는 단백질 덩어리로, 주로 파킨슨병 환자의 주요 병변 부위인 대뇌의 흑질에서 잘 관찰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루이체가 대뇌 전반에 걸쳐 광범위하게 발견될 경우 알츠하이머치매와 유사한 치매의 증상이 나타나는 것으로 전해졌다.

루이체 치매는 인지기능이 다양하게 변화한다. 특히 환시, 환청을 호소한다. 또 떨림, 경직, 행동 느려짐, 균형감각 장애 등의 증상도 나타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