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가전

LG전자, 차세대 가정용 ESS로 유럽 시장 선도

발행일시 : 2018-07-16 10:50

LG전자가 독일에 차세대 가정용 에너지저장장치(ESS: Energy Storage System) 신제품을 출시했다.

LG전자가 16일 독일에 출시한 차세대 가정용 ESS 신제품(모델명: GEN1.0VI)은 ▲여러 변환장치를 통합한 ‘범용성’ ▲배터리 용량을 늘릴 수 있는 ‘확장성’ ▲시스템 전체에 대한 ‘차별화된 사후관리’ 등을 모두 갖췄다.

LG전자, 차세대 가정용 ESS로 유럽 시장 선도

차세대 가정용 ESS의 5kW급 하이브리드 전력변환장치(PCS: Power Conversion System)는 태양광 발전으로 생산된 직류 전력을 가정용으로 바꿔주는 ‘태양광 인버터’와 생산전력 출력을 조절해 배터리에 저장하고 교류로 바꿔주는 ‘배터리 인버터’ 기능을 하나로 합쳤다.

기본 배터리는 6.4킬로와트시(kWh) 용량인데, 배터리팩 2개를 연결하면 12.8kWh까지 용량이 늘어난다. 4인 가족이 하루에 사용하는 전력량이 10~15kWh 정도임을 고려하면 배터리팩 2개만으로 하루에 사용하는 전기를 충당할 수 있는 셈이다.

특히 LG전자는 독일 현지에서 가정용 ESS 관련 토탈 솔루션을 제공하는 유일한 업체로 태양광 모듈부터 PCS, 배터리까지 전체 시스템에 대한 차별화된 사후관리도 가능하다.

업계에 따르면 올해 글로벌 가정용 ESS 시장은 12만 대 규모로 전망되는데, 세계 최대 가정용 ESS 시장인 독일은 이 중 1/3에 가까운 4만 대 가량을 차지한다. 독일은 태양광 발전을 사용하는 가구가 100만 이상인 대표적 신재생에너지 시장으로, 태양광으로 만든 전기를 저장해 활용하려는 수요가 늘면서 가정용 ESS 시장도 빠르게 성장하는 추세다.

LG전자는 지난 2010년부터 독일에 가정용 태양광 모듈을 공급하고 있으며, 재작년부터 가정용 ESS를 공급하기 시작했다. LG전자는 성능과 확장성이 대폭 향상된 신제품을 앞세워 독일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유럽 주요 국가로 순차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LG전자 안혁성 ESS사업담당은 “차별화된 성능, 편의성, 사후지원을 모두 갖춘 가정용 ESS 솔루션으로 유럽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