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김보름 심경고백과 함께 전한 근황 '시선집중'

발행일시 : 2018-07-13 14:04
사진=채널A '뉴스A LIVE' 방송캡처 <사진=채널A '뉴스A LIVE' 방송캡처>

김보름 선수의 심경 고백이 화제다. 평창 올림픽 '왕따 주행' 논란 이후 방송에 출연해 심경을 고백한 것이 이번이 처음인 것.

오늘(13일) 오전 방송된 채널A '뉴스A LIVE'에는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매스스타트 은메달리스트 김보름 선수가 출연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방송에서 김보름 선수는 "오해가 풀린 것 같아서 마음이 조금은 편해졌지만 여전히 아직 오해가 남아있는 것 같다"고 운을 뗐다.

이어 김보름 선수는 "드릴 말도 남아 있고 앞으로 그것들을 짚고 넘어갈 생각이다"고 말했다.

김보름 선수는 평창 올림픽에서 은메달을 획득했으나 '왕따 주행' 논란에 휘말리며 긴급 기자회견까지 진행했다.

그러나 국민들의 비난은 계속 이어졌고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김보름 선수 자격을 박탈해달라는' 청원까지 올라온 바 있다.

이에 문화체육관광부는 대한빙상경기연맹에 대한 특정 감사를 진행했고 김보름이 고의로 속력을 낸 게 아니다는 결론을 내렸고, 김보름 선수는 논란을 벗어났다.

이를 두고 김 선수는 "당시에는 스케이트장에 가는 것이 두려웠다. 다시는 스케이트를 신을 수 없을 것 같다는 생각을 했다"며 심경을 고백했다.

또한 김 선수는 "평창올림픽 이후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로 입원 치료를 했다"며 "새로운 목표를 세워서 운동 시작하려고 준비하는 단계"라는 근황도 덧붙였다.

사은지 기자 (sej@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