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모바일

LG전자, Wiko에 LTE 표준특허 침해 소송 제기

발행일시 : 2018-07-11 11:05

LG전자는 현지시간 9일 독일 만하임(Mannheim) 지방 법원에 Wiko社를 상대로 특허 침해 소송을 제기했다. Wiko社가 LG전자의 LTE 표준특허를 침해했다는 것이 이번 소송의 골자다.

LG전자가 스마트폰과 관련한 특허소송을 제기한 것은 지난해 3월 美 스마트폰 제조업체 BLU社에 소송을 제기한 이후 두 번째다.

시장조사기관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Wiko社는 지난해 유럽 시장을 중심으로 스마트폰을 천만대 이상 판매했다.

LG전자는 2015년 Wiko社에 첫 경고장을 보낸 이후 여러 차례 특허 라이선스 협상을 요구했으나 Wiko社는 응하지 않았다. 이에 LG전자는 지적재산권을 적극적으로 보호하고 경쟁사들의 부당한 자사 특허 사용에 엄정 대처하기 위해 이번 소송을 제기했다.

LG전자 특허센터장 전생규 부사장은 “자사가 보유한 특허에 대해 정당한 대가 없이 무단으로 사용하는 것에 대해 향후에도 단호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