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한국 소비자 유형은 '보수적인 방콕족(conservative homebody)'?

발행일시 : 2018-06-19 14:44

한국 소비자는 개인보다는 가족을 우선 순위에 두고 쇼핑한다. 아울러 소비의 주도권을 타인이 쥐는 ‘보수적인 방콕족’(conservative homebody)이 주요 유형으로 나타난다는 분석이 나왔다.

시장 조사 기업인 유로모니터 인터내셔널 (Euromonitor International, 한국지사장 고은영)이 한국을 포함한 세계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 선호도, 주요 소비습관에 따른 행태를 분석한 '2018 소비자 유형 조사' 결과에서 이같이 나타났다.

한국에서는 개인을 위한 소비보다는 가족을 우선순위에 두고 쇼핑하며, 타인이 소비의 주도권을 쥐는 ‘보수적인 방콕족(conservative homebody)’이 주요 유형 중 하나로 나타났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한국에서는 개인을 위한 소비보다는 가족을 우선순위에 두고 쇼핑하며, 타인이 소비의 주도권을 쥐는 ‘보수적인 방콕족(conservative homebody)’이 주요 유형 중 하나로 나타났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조사결과에는 총 8가지 유형으로 분류되는 세계 소비자 주요 습관과 구매 패턴에 대해 소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보수적인 방콕족’의 소비를 이끌기 위해서는 매장에서 주로 구매하고, 집안정비를 위한 정해진 물품을 주로 소비하는 이들의 ‘패턴’에 집중해야한다고 제시했다.

이 유형은 제품 가격과 가격 대비 가치에 따라 구매를 결정한다. 구매 전 훑어보는 단계(browsing)에서는 온라인이나 모바일 플랫폼을 활용하지만 최종 구매는 매장에서 결정한다.

따라서 이들의 행동반경이나 구매 과정에 맞춰 확실하게 비용 절약을 할 수 있는 포인트를 명확하게 짚어주는 동시에 독특한 쇼핑 경험을 제시해야줘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는 자연히 정기 구매를 선호하는 소비자의 반복적인 구매를 이끌고 고객 충성도를 보장할 수 있다고 유로모니터는 분석했다.
 
뒤이어 기기 사용에 능하고 새로운 것을 시도해보는 것을 좋아하는 ‘의연한 노력가(undaunted striver)’ 유형과, ‘양보다 질’로 개인의 웰빙에 투자하며 소비하는 ‘균형잡힌 낙천주의자(balanced optimist)’ 유형도 한국 소비자들의 주요 성향으로 나타났다.
 
한편 세계에서 가장 많이 나타나는 소비자 유형은 ‘안전한 전통주의자(the secure traditionalist)’이며, 작년보다 4% 증가한 20%의 소비자가 해당 유형에 속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평균 나이 41세인 안전한 전통주의자 유형은 쇼핑을 적극적으로 하지 않으며, 유명 브랜드나 프리미엄 제품에 대한 선호가 없고, 소비를 하기 보다는 저축을 하는 유형이라고 분석했다.

유로모니터는 ‘안전한 전통주의자’는 주로 가족이나 친구의 추천으로 제품을 구매하며(45%), 이들의 구매를 이끌기 위해서는 기업이 구매의 편리성이나 판매로 이어지게 하는 과정에서 보다 효율적인 유통 체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번 조사를 담당한 암루타 시드아르 유로모니터 선임 연구원은 “안전한 전통주의자 유형 소비자들은 절약을 하는 데 습관이 들어 있으며, 쇼핑을 할 때 ‘가격’을 중요하게 생각해 얼만큼 금액을 아낄 수 있는지를 먼저 생각한다. 전통적인 세일이나 할인 정책이 이들의 구매 습관에 영향을 미친다”고 분석했다.

아울러 가장 적게 나타나는 소비자 유형은 브랜드 파워나 프리미엄 브랜드에 민감하고 소셜 미디어 등을 통해서 쇼핑 정보를 자주 탐색하는 ‘충동 구매자(the impulsive spender)’로, 세계의 5%만 이 유형에 속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시드아르 선임 연구원은 “대부분의 소비자 유형은 구매 시 가격과 더불어 유명 브랜드, 프리미엄 브랜드, 친환경 제품 명시, 독특한 쇼핑 경험, 급변하는 트렌드와 같은 다양한 요소들을 동시에 고려한다”며, “회사, 브랜드 및 유통 업체들은 그들의 핵심 고객을 대상으로 초반 구매 동기부터 영향, 쇼핑 채널, 최종 구매 결정, 쇼핑 습관 등 글로벌 소비자 유형에 대한 다방면 이해를 해야 구매까지 연결되는 고객에 자사 제품을 효과적으로 타겟팅 할 수 있을 것이다”고 분석했다.
 
한편 유로모니터 인터내셔널은 영국 런던에 본사를 두고 있는 전략적 시장 조사(Market Research) 서비스를 제공하는 회사이다.   나성률 기자 (nasy23@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