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아내의 맛' 함소원, 18세 연하 남편과 예능 동반 출연 확정

발행일시 : 2018-05-21 23:40
'아내의 맛' 함소원, 18세 연하 남편과 예능 동반 출연 확정

'아내의 맛' 함소원, 18세 연하 남편과 예능 동반 출연 확정
함소원 진화 부부가 '아내의 맛' 출연에 나선다.

오는 6월 첫 방송될 TV조선 새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은 대한민국 셀럽 부부들이 식탁에서 찾아낸 '소확행 LIFE'를 콘셉트로 구성된다. '소확행은 2018년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른,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의미하는 단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총 3커플의 셀럽 부부가 소박한 한 끼를 함께 하는 평범한 일상에서 작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아가는 모습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대리만족과 힐링을 선사할 전망이다.

이와 관련 정준호, 이하정 부부가 최근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를 통해 부부 첫 동반 방송 출연을 확정지어 화제를 모은데 이어, 최근 결혼으로 가장 '핫'한 부부로 떠오른 18세 차이 연상연하 국제 커플 함소원 진화 부부가 첫 출연을 결정지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나이와 국경을 뛰어넘은 결혼으로 대한민국을 들썩이게 만들었던 두 사람이 그동안 풍문으로만 들었던 실제 결혼 생활을 공개하는 것. '소원 홀릭' 18살 연하 남편과 펼치는 달콤한 신혼 일기, 그리고 기상 알림에 모닝뽀뽀로 부인을 깨우는 어린 신랑, 아내의 귀에 대고 속삭이는 어린 신랑의 노래에 눈이 떠진다는 신혼부부의 일상이 현실감 있게 펼쳐져 보는 이들을 솔깃하게 만든다.

그런가하면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서는 방송을 통해 소개된 부부들의 소확행 메뉴와 레시피를 공개, 밥을 해먹으려 해도 식사 메뉴를 정하려고 해도 정작 뭘 먹어야할지 늘 고민을 하는 시청자들의 고민을 덜어줄 계획. 이와 더불어 갈수록 각박해지는 삶속에서 한 달 평균 부부간 식사가 10번을 넘지 않는다는 대한민국 젊은 부부들에게 소소하지만 강렬한 메시지를 선사할 전망이다.

제작진은 "촬영을 진행하면서 언뜻 보기엔 화려한 삶을 살 것 같은 셀럽 부부들이지만, 현실적인 결혼 생활로 투닥투닥하고, 때론 신혼처럼 알콩달콩하며 살아가는 보통의 부부들과 크게 다르지 않다는 것을 알게 됐다."며 "바쁜 일상 속에서 이들 부부가 가장 소박하면서도 친밀한 공간인 식탁 위에서 발견하는 행복은 무엇일지, 그들의 솔직담백한 일상 이야기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는 정준호-이하정 부부, 함소원-진화 부부 등 그동안 방송에서 부부 생활을 공개하지 않아 궁금증을 자아냈던 부부들이 출연을 확정지은 상황. 또 어떤 셀럽 부부가 출연, 그들의 소소한 일상을 풀어낼 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오는 6월 첫 방송.

 윤정희 기자 (jhyun@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